한상일 원조 뇌섹남인데? 여학생 울리던 조각미남 시절 '서울대 공대 얼짱'

한상일 원조 뇌섹남인데? 여학생 울리던 조각미남 시절 '서울대 공대 얼짱'

  • 승인 2019-04-22 23:30
  • 온라인이슈팀온라인이슈팀


20190422_232717
가수 한상일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7080 커뮤니티에는 가수 한상일의 전성기 시절 사진이 게재되었다.

 

공개된 사진 속 한상일은 당시 인기를 짐작 할 수 있는 조각미남 비주얼로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상일은 서울대 공대 건축공학과 출신으로 화제가 된 바 있다.

 

한편, 1941년 1월 18일, 이북 땅 개성에서  5남 2녀 중 3남으로 태어난 한상일은 1967년 노래 '내 마음의 왈츠'으로 데뷔했다.

 

온라인이슈팀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코로나19 감염 우려속 대전 공공체육시설 33개 완전 개방
  2. [영상]헌혈을 하면 코로나에 감염될 수도 있다(?) 보건복지부가 알려드립니다.
  3. 사물을 보는 예술적 성취… 허상욱 시인 '시력이 좋아지다' 발간
  4. [날씨] 오전 중 '흐림'… 낮엔 맑고 최고기온 27도
  5. 운암 기념사업회 역사강의·탐방행사 개최
  1. 한국전쟁 70주년 대전문화예술인과 융복합 창작물 만든다
  2. [한줄서가] 한편 2호-인플루언서, 개인의 이성이 어떻게 국가를 바꾸는가 등
  3. [새책] 진정한 자신과 마주한 서정희의 삶…'혼자 사니 좋다'
  4. 홍기표 9단, LG배 16강 진출
  5. [날씨] 오후부터 떨어지는 빗방울… 기온은 30도 육박해 더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