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心卽佛, 마음이 곧 부처' 불상조각장 이진형 특별전

'心卽佛, 마음이 곧 부처' 불상조각장 이진형 특별전

대전전통나래관서 오는 20일부터
제자인 두 아들 작품도 합동 공개
보유자와 함께하는 대담도 준비

  • 승인 2019-06-12 14:57
  • 수정 2019-06-12 14:57
  • 이해미 기자이해미 기자
포스터(최종)
1. 석가모니불(이진형)
석가모니불(이진형)
2. 백의관음(이진형,이재윤,이재석)
백의관음(이진형,이재윤,이재석)
대전문화재단은 오는 20일부터 7월25일까지 대전전통나래관 3층 기획전시실에서 무형문화재교류전 '心卽佛, 마음이 곧 부처'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대전무형문화재 제6호 불상조각장 지정 스무 해를 맞아 전통불상조각 기술 복원과 창신을 위해 노력을 기울여온 이진형 보유자의 대표적인 작품을 살펴보고 보유자의 작가적 삶과 성취를 조망하고자 기획됐다.

또 올해는 이진형 보유자가 기술을 전수한 20년을 맞이하는 해로 아들이자 제자인 두 전승자의 작품도 합동 공개하다.

보유자 및 전승자의 불상, 보살상, 기타 조각 작품 등 약 24건을 만나보고 오래도록 이어질 무형유산 전승의 가치를 나누는 기회가 될 전망이다.

개막식은 20일 오후 3시고 전시 기간 중 불상조각장 보유자와 함께하는 '사찰탐방'도 운영된다. 전국 주요 사찰에 설치된 이진형 보유자의 불상을 직접 만나보고 무형문화재 보유자와의 대담을 통해 현대사회에서 전통조각기술이 갖는 의미와 가치, 발전 방향에 대해 소통하는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관람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다.
이해미 기자 ham7239@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줄서가] 생명의 그물 속 자본주의, 나무는 나무를, 콩가루 수사단 등
  2. [인터뷰] 한화이글스 브랜든 반즈 "팬들에게 좋은 경기력 선보이고 싶다"
  3. [청소년.어린이 새책] 야구소녀, 코끼리새는 밤에 난다, 두 도시 아이 이야기
  4. 4위로 추락한 대전, 안산 잡고 상위권 재진입 노린다.
  5. 대전보훈청, 미등록 유공자 발굴 캠페인 벌여
  1. 대전보훈청·대덕대 호우회, '함께 전하는 유공자 명패'
  2. [새책] 마음의 문을 열면, 삶의 빛이 들어올거에요…'잠에서 깨어난 집'
  3. [새책] 미움만 가득한 세상 대신… '아빠, 구름 위에서 만나요'
  4. 매년 늘어나는 몰카 범죄… 여름철엔 특히 주의해야 한다
  5. [영상]풀스윙 절대 공식! 스윙시 하체체중 비율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