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차관보 11년만에 부활… 유 부총리 사회정책 조정 역할 강화

교육부 차관보 11년만에 부활… 유 부총리 사회정책 조정 역할 강화

  • 승인 2019-06-18 18:00
  • 수정 2019-06-18 18:00
  • 고미선 기자고미선 기자
유은혜
교육부 차관보가 11년만에 부활한다. 유은혜 부총리의 부처간 사회정책 조정 역할이 강화될 전망이다.

교육부와 행정안전부는 18일 '교육부와 그 소속기관 직제' 개정령안을 국무회의에서 의결했다고 밝혔다.

차관보 직위는 2001년 교육부가 교육인적자원부로 개편될 당시 신설됐으나 2008년 과학기술부와 통합되면서 폐지됐다.

교육부 차관보는 교육·사회 및 문화분야 등의 정책을 조정하고 협력을 유도하는 사회부총리 역할을 뒷받침하며, 문 정부 국정운영 목표인 '혁신적 포용국가'를 차질없는 추진을 돕는다.

사회관계장관회의 간사를 맡아 부처 간 실무협력을 조율하며 사회정책 분야, 사람투자·인재양성, 평생·미래교육 업무를 담당한다. 또 사회정책총괄담당관 직위가 신설되고 실무인력이 7명 증원된다.

유 부총리는 "이번 차관보 부활로 사회 부처 간 협업, 사회정책 조정, 현장과의 정책 소통이 보다 원활해질 것"이라며 "사회관계장관회의를 통해 '포용국가 사회정책'을 꼼꼼히 챙기고, 국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관계부처와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고미선 기자 misunyd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제2의 최숙현 막아라" 대전 체육계도 비상
  2. [한줄서가] 생명의 그물 속 자본주의, 나무는 나무를, 콩가루 수사단 등
  3. [청소년.어린이 새책] 야구소녀, 코끼리새는 밤에 난다, 두 도시 아이 이야기
  4. 대전보훈청·대덕대 호우회, '함께 전하는 유공자 명패'
  5. 매년 늘어나는 몰카 범죄… 여름철엔 특히 주의해야 한다
  1. [영상]풀스윙 절대 공식! 스윙시 하체체중 비율은?
  2. 당진수청1지구에 당진성모병원 확장 이전
  3. [날씨] 한낮 33도까지 오른다… 습한 기후에 체감 기온은 더 높아
  4. 천안시의회, 고분양가 관련 토론회 대우건설 참석 '압박'
  5. <속보>대전 조달청 근무 확진자 나와...누적 150명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