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환, 32kg 감량…“자격지심이 너무 심하고…” 확~ 달라진 외모

유재환, 32kg 감량…“자격지심이 너무 심하고…” 확~ 달라진 외모

  • 승인 2019-08-26 12:16
  • 금상진 기자금상진 기자
유재환

사진=유재환 인스타그램

 

가수 겸 작사가 유재환이 32kg 감량에 성공했다.

 

유재환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새로운 음악인’으로 다시 태어날 것”이라고 말했다.

 

약 4개월 만에 104kg에서 72kg으로 체중을 줄인 유재환은 "자 이제는 당당히 말할 수 있어요 ‘음악인 유재환님 가면이랑 살로 된 전신 망토까지 다 벗고 공개해주세요~~~~~ 갑니다!!!!! 갑니다 !! 자!!!!! 물론 엄~청 대단하진 않지만 그래도 여러분들도 친구들도 할 수 있어요. 다 이겨낼 수 있어요. 진짜 다 할 수 있어요"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최고로 살쪘을 땐 살이 너무 쪄서 아무도 못 만난 것 같아요. 자격지심이 너무 심하고 공황장애가 오고 그래서"라고 덧붙여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또 "이렇게 관심 가져주셔서 진짜 감사합니다"라고 말했다.

 

 

 

금상진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코로나19 감염 우려속 대전 공공체육시설 33개 완전 개방
  2. 홍기표 9단, LG배 16강 진출
  3. 운암 기념사업회 역사강의·탐방행사 개최
  4. [새책] 진정한 자신과 마주한 서정희의 삶…'혼자 사니 좋다'
  5. [한줄서가] 한편 2호-인플루언서, 개인의 이성이 어떻게 국가를 바꾸는가 등
  1. 한국전쟁 70주년 대전문화예술인과 융복합 창작물 만든다
  2. KBO, 5월 MVP 후보에 구창모·요키시·라모스·페르난데스
  3. [날씨] 오후부터 떨어지는 빗방울… 기온은 30도 육박해 더워
  4. 김태훈·여상희·오정화 3일부터 '도시 모놀로그' 기획전
  5. 중구문화원 호국백일장 및 미술실기대회 온라인 공모로 개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