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경찰서, 보행자 중심 운전문화 캠페인

유성경찰서, 보행자 중심 운전문화 캠페인

  • 승인 2019-09-18 16:24
  • 수정 2019-09-18 16:24
  • 이현제 기자이현제 기자
유성서 운전문화 캠페인
지난 18일 유성온천역네거리 '사람 보이면, 일단 멈춤' 캠페인.
대전유성경찰서(서장 심은석)는 18일 오전 8시 유성구 봉명동 유성온천역 네거리에서 보행자 교통안전 예방을 위한 유관기관 합동 캠페인을 펼쳤다.

이날 보행자를 배려하고 보행자가 중심이 되는 운전문화 정착을 위해 '사람이 보이면 일단 멈춤' 슬로건을 강조했다. 캠페인을 위해 유성경찰서 교통경찰과 유성구청, 도로교통공단, 모범운전자회, 녹색어머니회 등 60여 명이 참석했다.

심 서장은 "차량보다 보행자가 먼저라는 운전자 인식 변화를 위해 캠페인과 홍보 활동을 지속적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현제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의 선두 수성전이 시작됐다. 경남 제물로 5경기 무패 도전
  2. 대전을지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 5년 연속 1등급
  3. [새책] 111개의 전생을 가진 남자의 이야기…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기억'
  4. 대전시체육회 이승찬 회장, 출연금 활용 '역점사업' 본격화
  5. 태안 밀입국자 6명 아닌 8명이었다
  1. [영상]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스윙시 올바른 팔동작과 기본 포지션
  2. [새책] 질문이 보여주는 생각의 힘… '허튼 생각 : 살아간다는 건 뭘까'
  3. [한줄서가] 어떤 남자를 스치다, 우리도 대한민국의 국가대표다, 두려울 것 없는 녀석들 등
  4. [홍석환의 3분 경영] 지인의 급한 부탁
  5. [초등학교 등교 첫날] 정문 피해 후문으로… 스쿨존 불법 주정차 여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