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고령화는 축복인가 재앙인가? 신천식의 이슈토론

[영상]고령화는 축복인가 재앙인가? 신천식의 이슈토론

  • 승인 2019-09-19 09:16
  • 수정 2019-09-19 09:19
  • 금상진 기자금상진 기자
고령화는



 

고령화의 속도가 빨라져서 2045년이 되면 한국은 세계 최고의 늙은 국가가 된다는 전망을 통계청이 내놓고 있습니다. 2055년에는 저출산의 영향까지 더해져서 생산연령 비중이 세계 최하위가 됩니다. 고령세대를 부양해야하는 미래세대의 부담이 커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어느 덧 우리 사회에서 노년의 삶은 부정적이며 피하고 싶은 주제로 전락한 감이 있습니다.

 

누구나 나이가 들고 누구라도 생업현장에서 떠나야하는 것이 현실입니다. 나이 든다는 것은 자연스러운 현상이고 건강한 노년은 축복받아야 마땅합니다. 우리 사회는 고령화 시대를 맞이하여 나이 듦과 노년의 삶에 관한 거대 담론을 제기하고 공론화해야 할 절박함과 마주하고 있습니다. 오늘 신천식의 이슈토론은 나이가 들수록 훨씬 성숙하고 풍요로워지는 노년의 삶의 모습과 함께 합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체육계 폭력·비리 근절될까...'故최숙현법' 시행된다
  2. 대전하나시티즌 17일 이랜드전 경기 티켓 예매 시작
  3. '사라진 동네, 남겨진 기억' 목동4·선화B구역 지역리서치 프로젝트 전시
  4. 사전박사 채홍정 시인 네번째 시집 '사랑하며 섬기며' 펴내
  5. "14일 택배 쉽니다"… 임시공휴일 '택배 없는 날' 이용 주의
  1. [날씨] 충청권 한 밤에도 25도… 낮기온 33도까지 오른다
  2. [75주년 광복절] 호중동학군 활약했던 대청호에 경부선 놓였다면?
  3. 해병대 군인.시민덕에 의식잃은 시민 살렸다
  4. [새책] 온전히 감동하고 희열을 느끼는 삶을 위해… '남자의 클래식'
  5. [75주년 광복절] 불매운동 1년부터 애국지사 기억까지… 지역민의 열망 모였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