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국생명 외인 용병 교체... 아르헨티나 국대 파스쿠치 영입

흥국생명 외인 용병 교체... 아르헨티나 국대 파스쿠치 영입

  • 승인 2019-09-20 10:11
  • 수정 2019-09-20 10:11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루시아 프레스코
여자프로배구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가 외국인 용병을 전격 교체했다.

지난 5월 트라이아웃에서 영입한 파스쿠치(27세, 188cm)가 훈련 중 부상으로 제 기량을 발휘하지 못하면서다.

새로 영입된 루시아 프레스코는 아르헨티나 국가대표 주전 라이트 공격수로 현재 2019 국제배구연맹(FIVB) 월드컵에 참가 중이다.

그리스, 이탈리아, 헝가리 등 다양한 국제리그에서 활약한 루시아 프레스코는 신장을 이용한 타점이 높고, 강력한 공격이 장점인 선수이다.

흥국생명 관계자는 "변화가 필요한 상황에서 어렵게 내린 결정" 이라며 일본에서 열리는 2019 국제배구연맹(FIVB) 월드컵이 끝나고 루시아 프레스코 선수가 입국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병주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만년 유망주' 김민우, 올 시즌 한화 토종 에이스 우뚝
  2. [영상]코로나 시대에 맞이하는 여름! 에어컨 켜야 하나 말아야 하나
  3. [날씨] 안개 자욱한 아침… 낮 최고기온도 '23도' 수준
  4. 대전문화재단 위·수탁 시설 대전문학관의 '독립' 가능할까
  5. [새책] 사막 위 해탈로 얻는 진정한 평화 '문도선행록'
  1. 대전시립연정국악원, 6월부터 오프라인 공연
  2. 대전하나시티즌, ‘홈 첫 승. 4경기 연속 무패’를 노린다
  3. 대전시 지역서점 활성화 예산 불발… "지역서점 50% 줄파산 위기"
  4. '첫 시험 전 범위' 등교 개학 연기에 중2도 내신 부담 커져
  5. [5월 25일 실종아동의 날] 대전서 올해 미제 실종 아동 벌써 3명… 지문사전등록제 적극 활용해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