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지속가능발전협의회, 민·관과 함께 ‘2019 충북환경교육한마당’, 마무리

충북도지속가능발전협의회, 민·관과 함께 ‘2019 충북환경교육한마당’, 마무리

청주 내곡초등학교, 도지사상 수상
충북도지속가능발전협, “환경 중요성 더 확대 시켜 나갈 것"

  • 승인 2019-09-21 22:11
  • 수정 2019-09-21 22:11
  • 손도언 기자손도언 기자
KakaoTalk_20190921_175225244
충북도지속가능발전협의회와 충북도환경교육네트워크는 21일 청주시 문암생태공원 일원에서 도내 환경교육단체, 학생, 시민 등 민·관과 함께 '2019 충북환경교육한마당'을 개최했다.

주제는 '환경문제 해결을 위한 슬기로운 환경교육'이다.

충북도와 충북도교육청, 한국에너지공단 세종충북지역본부가 후원한 이 행사는 이날 오전 10시 30분부터 청주문암생태공원 광장과 청주국제에코컴플렉스에서 충북의 환경교육 기관 및 단체, 학교 동아리 등이 참석했다.

개막식은 오후 1시30분 청주 현도정보고등학교 낭랑18세팀의 난타공연을 시작으로 국제에코컴플렉스 대강당에서 진행했다.

KakaoTalk_20190921_175227405
청소년환경동아리 발표대회에서 도지사상에는 내곡초등학교 '백로 날다' 양업고등학교 '플라잉 펭귄'이 수상했다.

교육감상은 '서전고등학교 'TGAL' 오송고등학교 '온새미로', 환경교육네트워크상에는 봉명고등학교 'CGV', 충북지속가능발전협의회 상에는 미호중학교 '인디에코'로 결정됐다.

이 대회는 사회 환경교육과 학교 환경교육 모범사례를 발굴해 환경교육 발전에 기여하고 학교와 환경교육단체 간 환경교육 연계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매년 개최하고 있다.

체험부스는 30여개로 환경 단체 및 교육기관이 자체적으로 활동하는 이야기를 참여한 모든 시민들과 나누고 체험을 통해 환경을 알아가는 기회를 만들어 갔다.

KakaoTalk_20190921_175224601
신희주 충북도지속가능발전협의회 부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도내 환경교육단체 및 활동가들이 활동프로그램을 공유하고 학교환경동아리 학생들이 지역사회를 알아가는 기회가 됐다"며 "시민들이 미세먼지 및 플라스틱의 문제점을 인식하고 환경의 중요성을 공감하는 기회를 더 확대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손도언 기자 k-55son@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의 선두 수성전이 시작됐다. 경남 제물로 5경기 무패 도전
  2. 대전을지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 5년 연속 1등급
  3. [새책] 111개의 전생을 가진 남자의 이야기…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기억'
  4. 대전시체육회 이승찬 회장, 출연금 활용 '역점사업' 본격화
  5. 태안 밀입국자 6명 아닌 8명이었다
  1. [영상]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스윙시 올바른 팔동작과 기본 포지션
  2. [새책] 질문이 보여주는 생각의 힘… '허튼 생각 : 살아간다는 건 뭘까'
  3. [한줄서가] 어떤 남자를 스치다, 우리도 대한민국의 국가대표다, 두려울 것 없는 녀석들 등
  4. [홍석환의 3분 경영] 지인의 급한 부탁
  5. [초등학교 등교 첫날] 정문 피해 후문으로… 스쿨존 불법 주정차 여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