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카리나 배우는 차오름교실 '인기'

오카리나 배우는 차오름교실 '인기'

다문화자녀 소질과 적성 개발 기회 제공
다문화가족 한마당대회 및 연말 송년의 밤서 공연 예정

  • 승인 2019-09-23 10:07
  • 수정 2019-09-23 10:07
  • 장병일 기자장병일 기자
차오름3
논산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건양대 이진 교수)는 지난 4월부터 매주 수요일 오후 초등학생 다문화자녀들을 대상으로 차오름 교실(오카리나반)을 진행하고 있다.

다문화가정 자녀 17명은 방과 후 특기적성 개발 및 음악활동인 차오름교실에 참여하며 악기 연주를 통해 자신을 표현하고 정서적 유대감 및 소속감을 느끼고 있어 아이들은 물론 부모들에게까지 많은 관심과 각광을 받고 있다.

차오름2
주 1회 진행되는 차오름교실(오카리나반)은 지난 4월 3일을 시작으로 오는 12월 18일까지 총 30주에 걸쳐 진행되며 전년도부터 꾸준히 이 수업에 참여해온 대상자들은 실력이 날로 늘어 센터 대규모 행사인 다문화가족 한마당대회, 연말 송년의 밤 등 공연 무대에도 오를 예정이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5학년 다문화자녀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오카리나 수업에 참여하게 되어 기쁘고 실력이 많이 늘어 악보를 안보고도 어려운 곡을 연주할 수 있게 되어 기분이 좋다”며 “기회가 된다면 다른 악기들도 배워 연주해보고 싶다”고 말했다.

이진 센터장은 “앞으로도 다문화가정 자녀가 다양한 방법으로 자신을 표현하고 꿈과 끼를 발현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운영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만년 유망주' 김민우, 올 시즌 한화 토종 에이스 우뚝
  2. [날씨] 안개 자욱한 아침… 낮 최고기온도 '23도' 수준
  3. 대전시립연정국악원, 6월부터 오프라인 공연
  4. 대전하나시티즌, ‘홈 첫 승. 4경기 연속 무패’를 노린다
  5. 대전문화재단 위·수탁 시설 대전문학관의 '독립' 가능할까
  1. 대전시 지역서점 활성화 예산 불발… "지역서점 50% 줄파산 위기"
  2. [새책] 사막 위 해탈로 얻는 진정한 평화 '문도선행록'
  3. [박하림의 골신 따라집기]좋은 루틴이 좋은 샷을 만든다
  4. [오늘날씨] 5월 25일(월) 전국 맑고 따뜻, “점점 더워져요”... 금요일 28도까지 올라
  5. [5월 25일 실종아동의 날] 대전서 올해 미제 실종 아동 벌써 3명… 지문사전등록제 적극 활용해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