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등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국가철도망 구축 반영 추진

천안 등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국가철도망 구축 반영 추진

  • 승인 2019-09-23 11:41
  • 수정 2019-09-23 11:41
  • 신문게재 2019-09-24 14면
  • 박지현 기자박지현 기자


천안시와 서산시, 당진시, 예산군, 아산시 등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12개 시·군 협력체가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사업'을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시키기 위해 머리를 맞댔다.

12개 시·군 협력체 실무과장들은 23일 천안시청 대회의실에서 '제4회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건설사업 실무협의회'를 개최하고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사업의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반영을 위한 방안 등을 논의했다.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은 '철도의 건설 및 철도시설 유지관리에 관한 법률' 제4조에 의해 10년 단위, 5년 주기로 수립되는 최상위 철도 계획이다.

중부권 동서횡단철도는 제1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됐으나 2차에서 경제성 논리에 의해 제외됐고, 3차에서는 협력체의 노력으로 일부 반영되는 성과를 거둬 이번 수립차수인 제4차에 전 구간으로 반영되는 것이 목표이다.

협력체는 앞으로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시도별 신규사업을 건의할 시 중부권 동서횡단철도를 포함하기로 했으며, 각 지역의 국회의원 협력방안 등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눴다.

구본영 천안시장은 "중부권 동서횡단철도는 충남북·경북 3개 도 낙후지역을 발전시켜 국가 균형 발전을 이루게 핵심사업"이라며 "지난 상반기 일부구간 예타면제 사업 반영 등 가시적 성과가 있었던 만큼 전구간이 철도망구축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협력체와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천안=박지현 기자 alfzlal@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만년 유망주' 김민우, 올 시즌 한화 토종 에이스 우뚝
  2. [날씨] 안개 자욱한 아침… 낮 최고기온도 '23도' 수준
  3. 대전시립연정국악원, 6월부터 오프라인 공연
  4. 대전하나시티즌, ‘홈 첫 승. 4경기 연속 무패’를 노린다
  5. 대전문화재단 위·수탁 시설 대전문학관의 '독립' 가능할까
  1. 대전시 지역서점 활성화 예산 불발… "지역서점 50% 줄파산 위기"
  2. [새책] 사막 위 해탈로 얻는 진정한 평화 '문도선행록'
  3. [박하림의 골신 따라집기]좋은 루틴이 좋은 샷을 만든다
  4. [오늘날씨] 5월 25일(월) 전국 맑고 따뜻, “점점 더워져요”... 금요일 28도까지 올라
  5. [5월 25일 실종아동의 날] 대전서 올해 미제 실종 아동 벌써 3명… 지문사전등록제 적극 활용해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