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 창기-고남 4차선 확장사업' 첫발 내딛다!

'태안 창기-고남 4차선 확장사업' 첫발 내딛다!

국도 77호선 창기-고남 4차선 확장공사 설계 착수

  • 승인 2019-10-16 08:37
  • 수정 2019-10-16 08:37
  • 김준환 기자김준환 기자
성일종 국회의원(자유한국당, 충남 서산·태안)은 15일 태안군 안면읍 창기리에서 고남면 고남리까지 이어지는 국도 77호선 구간의 4차로 확장공사 설계가 시작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태안군의 숙원사업으로 총 연장 22.29km에 총 사업비가 1,715억 원이 투입되며 올해 말 설계용역에 착수하면 2021년에는 착공이 가능해 진다.

이 사업의 추진을 위해 성 의원은 지난 2016년 국회 예결위 계수소위위원으로 활동하며 일반국도 사전조사비 예산을 확보하였고, 대전국토관리청이 기초조사를 마무리하도록 했다.

또한, 성 의원은 지난해 10월 정부가 발표한 '혁신성장과 일자리 창출 지원방안'에서 국가균형발전 차원에서 선정된 대규모 공공투자 프로젝트에 대해서 예비타당성조사를 면제한다는 내용을 확인하고, 기획재정부 및 국가균형발전위원회 고위관계자를 상대로 창기~고남 구간을 반영해 줄 것을 지속적으로 요청하기도 했다.

올해 초'국도 위험구간 개선' 항목에 창기~고남(국도77호) 4차선 확장사업이 포함되어 예비타당성조사를 면제받아 착수기간을 현저히 앞당기게 되었으며, 올 12월 예정된 보령-태안 연육교 준공으로 인한 안면읍 창기리에서 고남읍 고남리 간 2차선 도로의 병목현상 해결을 조금이라도 앞당기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성 의원은 "그 동안 함께 힘써주신 국도77호선 조기추진위원회 위원장 및 위원 여러분의 노고에 감사드리며 추후 예산반영도 차질 없이 진행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태안 = 김준환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영상]대전 서구에서 즐기는 X-스포츠 롱보드! 샘머리 공원으로 오세요
  2. [건강]생선 가시 목에 걸렸을 때 '맨밥' 삼키면 위험
  3.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차량 화재·세종선 주택 화재로 여아 2명 사망
  4.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2위 재진입
  5. [영상]같은 환경에서도 다르게 나온 감염자수! 어떻게 이런 결과가?
  1.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2.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0승리, 리그 2위로 도약
  3. 코레일 '둘이서 KTX 반값 이벤트'
  4. [새책] 수술받느니 자살을 택할 정도였던 18세기 병원…'무서운 의학사'
  5. 전국체전 연기에 지역 체육계도 '한숨'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