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청소년 월경곤란증 한의약치료 지원사업」 만족도 높아

서산시, 「청소년 월경곤란증 한의약치료 지원사업」 만족도 높아

  • 승인 2019-10-18 10:03
  • 수정 2019-10-18 10:03
  • 임붕순 기자임붕순 기자
서산시 보건소 청사 전경
서산시 보건소 청사 전경


서산시(시장 맹정호)가 여성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도모하기 위해 지원하는「청소년 월경곤란증 한의약치료 지원사업」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 사업은 2019. 1. 1일 현재 충청남도에 주소를 두고 있는 관내 중,고등학교 여성 청소년을 대상으로 침·뜸·부항 및 한약 등 월경곤란증 한의약 치료비를 1인당 50만원 범위 내에서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올해 처음 시작된 월경곤란증 한의약치료 지원 사업에 45명이 대상자로 선정되어 지정된 한의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치료를 마친 12명의 참가자는 설문조사에서도 높은 만족도를 나타냈다.

이번 사업에 참여한 학생의 어머니는 "딸아이가 월경통이 너무 심해 시험을 못 본적도 있는데, 한의약 치료를 통해 많이 좋아졌다."라고 말했다.

박상례 건강증진과장은 "청소년 월경곤란증을 체계적으로 관리해 건강한 성장을 도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며 "장기적으로는 사회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난임을 예방해 출산율 제고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

한편 생리통이나 생리불순 등 증상을 나타내는 월경곤란증은 사춘기 여성 청소년의 절반 정도가 느끼는 질환으로, 청소년기 학업과 성장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뿐만 아니라, 향후 난임을 초래할 수도 있어 학계에서는 적절한 치료를 권장하고 있다.
서산=임붕순 기자 ibs9900@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충남인력개발원, 4차산업혁명 선도인력 양성 눈길
  2. 대전하나시티즌 부천에 0-1패, 리그 4위로 추락
  3. 건양대병원 중부권 최초 '안 종양 클리닉' 개설
  4. 81세의 피아니스트 한정강 "대전과 후배예술인들 가능성 있어"
  5. 2030세대 43.9%, 건망증 심한 '영츠하이머'
  1. 침체된 문화공연예술계 마중물… 제12회 대전창작희곡공모전
  2. 제8회 대전청년유니브연극제 8월 막 오른다
  3. 시중 일부 청바지서 발암물질 '아릴아민' 검출
  4. [영상]사회적 거리두기&생활 속 거리두기 뭐가 다르죠?
  5. [영상]답답해서 내가 찍었다! 허정무 유튜버가 되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