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청년농업인 스마트팜 원예단지조성 매진

당진, 청년농업인 스마트팜 원예단지조성 매진

22일 연암대학교와 업무협약, 스마트팜 인력양성

  • 승인 2019-10-22 13:00
  • 수정 2019-10-22 13:00
  • 박승군 기자박승군 기자
당진시청16


당진시는 22일 스마트팜 교육 특성화 대학인 연암대학교와 업무협약을 맺고 내년부터 청년농업인 스마트팜 위탁교육을 진행키로 했다.

시는 이번 협약에 앞서 지난 4일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인 청년창업농 경영실습 임대농장조성사업의 대상지역 중 한 곳으로 선정됐다.

충남도내 자치단체 중 유일하게 공모사업에 선정된 시는 내년까지 0.8㏊ 연동형온실 2곳을 석문면 삼화리 일원에 조성해 청년농업인들이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올해 농식품부 사업규모는 전국30개소, 6ha로 개소 당 2000㎡이며 시는 이번에 10개소, 1.6ha가 선정돼 연동형으로 총1.6ha 규모의 임대농장을 조성한다.

또한 협약을 맺은 연암대학교도 지난해 농식품부 첨단기술 공동실습장으로 지정돼 귀농귀촌과 후계농업인, 스마트팜 교육 등 실습 교육과정을 운영할 수 있는 기반을 갖추고 있다.

이날 협약으로 시는 연암대학교와 손잡고 실습형 스마트팜 전문교육과정을 개설해 청년농업인을 양성하고 장기적으로는 청년농업인의 당진지역 유입과 정착을 유도할 수 있는 자립형 스마트팜 원예단지를 조성한다는 방침이다.

김홍장 당진시장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당진지역 청년농업인의 스마트팜 창업확대와 더불어 지역 청년농업인 유입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연암대학교와 협력해 청년농업인 스마트팜 원예단지조성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당진=박승군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2. 대전하나시티즌, 지역 수해복구 위해 ‘한마음 한뜻’ 5천만원 기탁
  3. [날씨] 태풍 장미 북상… 내일까지 충청권에 최대 250㎜ 내린다
  4. 대전 올 상반기 공연 개막 편수 지난해 기준 '반토막'
  5. 대전문화재단 새노조 "대표이사 선임, 책임경영 확립 조직개편 정상화 촉구"
  1.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2. 한국원자료연료 불화우라늄 가스 누출 사고…2명 부상
  3. [한줄서가] 코의 한의학, 노동자 주주, 하루 10분 그림책 질문의 기적 등
  4. 미룸갤러리 삼성동 인쇄골목으로 이전… "문화복합공간으로"
  5.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