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 대산공단 기업들, 지역 농산물 소비에 앞장!

서산 대산공단 기업들, 지역 농산물 소비에 앞장!

지역에서 생산된 쌀 9억2500만원 상당 구입

  • 승인 2019-10-23 17:40
  • 수정 2019-10-23 17:40
  • 임붕순 기자임붕순 기자
김기곤 대산농협 조합장
김기곤 대산농협 조합장
서산시 대산읍 소재 대산공단 내 현대오일뱅크, 한화토탈, 롯데케미칼, LG화학 4사는 금년에 경기침체 및 농산물 가격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업인을 돕기 위해 9억2500만원치 쌀을 구입해 지역 주민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우선, 한화토탈에서는 지역에서 생산된 5억4천만원에 상당하는 쌀을 구입했으며, 이어서 현대오일뱅크도 3억3천만원, 롯데케미칼 3천5백만원, LG화학 2천만원 등 총 9억2500만원을 구입했으며, 이번에 구입 된 지역 쌀은 대산농협(조합장 김기곤)의 미곡종합처리장(RPC)에서 고품질로 가공 생산해 공급했다.

이밖에도 현대오일뱅크와 한화토탈에서는 올해뿐만 아니라, 매년 대산농협 미곡종합처리장을 통해 쌀을 구매해 사내 식당 및 어려운 이웃 등에 지원하고 있으며, 이와는 별도로 현대오일뱅크는 2~3년마다 벼수매용 톤백 1억원 상당의 물품을 대산읍농업경영인회를 통해 농가에 전달하고 있으며, 또한 자회사인 현대 OCI를 통해 매년 고구마 2~3천만원 상당을 구매해 오고 있다.

또한 한화토탈도 사내식당에서 지역 농산물을 우선적으로 대산농협 하나로마트를 통해 지난 2011부터 매년 12억~14억원치 구매해 지역 농촌 살리기에 적극 동참해 오고 있다.

특히 대산4사에서는 '올해 농산물가격 하락으로 어려움에 처한 농업인들에게 도움을 주고 지역과 상생하고자 쌀, 감자, 고구마 등 지역농산물을 꾸준히 구입해오고 있으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는 뜻을 전해 왔다.

김기곤 대산농업협동조합 조합장은 "이번에 어려움에 처한 대산지역 농업인들에게 큰힘이 돼준 대산공단기업들에게 지역 농민을 대표해 감사한다"면서 "앞으로도 지역농산물에 관심을 갖고 소비 확대에 더욱 동참해줄 것을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서산=임붕순 기자 ibs9900@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새책] 부재의 공백을 채운 불안의 감각… '실패한 여름휴가'
  2. [새책] 타인의 삶을 이해하며 자신의 언어를 찾아가는 소년 여정… '내가 말하고 있잖아'
  3. [날씨] 오후까지 계속 된 비… 내일 오후부터 재차 비소식
  4. 충주시 활옥동굴, 폐광의 변신
  5. 6월 소비자 불만 가장 많은 품목은 '선풍기'
  1. [날씨] 낮 최고 31도… 오후 6시부터는 다시 소나기 소식
  2. [코로나19]확진자 넓어진 동선에 방역당국 '진땀'
  3. 대전서 50대 남성 코로나19 확진.... 지역 내 총 157명
  4. [속보]대전서 밤 10시 확진자 1명 추가… 유성구 거주 50대 남성
  5. 분양가 조정권고 받은 천안 성성레이크사이드 숨고르기 돌입하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