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교원창업회사 ㈜테그웨이, CES 2020 혁신상 수상

  • 경제/과학
  • 대덕특구

KAIST 교원창업회사 ㈜테그웨이, CES 2020 혁신상 수상

온도실감장치 서모리얼로 몰입 높이는 온도피드백 햅틱 장치 개발

  • 승인 2019-11-10 12:18
  • 임효인 기자임효인 기자
noname01
테그웨이가 개발한 온도피드백 햅틱 장치가 'CES 2020' 혁신상을 수상했다.
KAIST 교원창업회사로 창립한 ㈜테그웨이가 내년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되는 '2020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전시회를 앞두고 'CES 혁신상(CES Innovation Awards)'을 수상했다.

세계 최대 가전전시회 CES는 세계 유수의 가전업체들이 자사 신제품과 첨단 제품을 소개하고 전시하는 곳으로 CES혁신상은 CES사무국이 매년 전시 품목 중에서 가장 뛰어나고 혁신적인 제품에 대해 심사해 선정하는 상이다.

2014년 KAIST의 교원창업회사로 창립한 ㈜테그웨이는 세계 최초의 유연열전소자 기술을 보유한 회사로서 이번 선정된 제품은 유연열전소자를 활용한 온도실감장치 서모리얼(ThermoReal)로 가상·증강현실, 웨어러블 기술 부문에서 'CES 2020 혁신상'을 수상을 하게 됐다.

서모리얼은 사용자가 게임 내용과 함께 고온, 저온, 고통을 실시간으로 느껴 게임을 더욱 현실감 있고 몰입감 있게 할 수 있는 온도 피드백 햅틱 장치다. 서모리얼을 사용하면 사용자는 자신이 게임 캐릭터가 되거나 게임 장면의 실제 콘텐츠를 실감나게 경험할 수 있게 된다. 게임 속 캐릭터가 불로 공격을 했다면 사용자는 화재 공격의 열기를 느낄 수 있고 아이스 빔 기술이었다면 게임 사용자들은 차가움을 느낄 수 있게 된다. 캐릭터의 게임 환경과 동일하게 온도를 감지해 더욱 생생하게 게임을 즐길 수 있게 하는 것이다.



테그웨이는 이번 수상으로 CES 웹사이트 및 i3 Magazine에 기술과 제품이 소개되고 제품 포장이나 광고에 CES Awards Logo를 사용할 수 있게 돼 마케팅에 긍정적인 효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

테그웨이는 현재 이러한 온도실감장치를 게임 외에 다양한 아이템에 적용해 장시간 사용에도 습기가 차지 않는 쿨링 헤드셋을 개발했고 온도조절이 가능한 기능성 모자 'My Temp'를 내년 초 시판할 계획이다.

김강희 테그웨이 대표는 "이번 수상으로 회사의 기술과 제품에 대해 더욱 인정받게 돼 많은 글로벌 업체들과 협업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지속적인 연구 개발로 더 많은 영역에서 활용되고 보편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임효인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스타벅스 로스터리 대전 유치 속도… 옛 대전부청사 활용은 고민해야
  2. 충남대전 통합 가시화되나
  3. 대전예지중고 운영 예지재단 파산 선고… 미복직 교사들 신청 받아들여져
  4. 대전시-자치구 尹정부 글로컬대학 '특급 도우미'
  5. '대전빵차' 보령머드축제 누볐다
  1. 전체학교 대비 석면 학교 '전국 최다' 대전교육청 "2027년까지 전 학교 제거 가능"
  2. 사회복지법인 신영복지재단 대덕구노인종합복지관 참여자 현장 모니터링
  3. 극한 호우 늘고 있지만…대전 노후 하수관로 63% 달해
  4. 세종시 '기회·교육·경제' 특구, 세 마리 토끼 잡을까
  5. [월요논단] 대한민국, 올림픽 성적 부진의 책임은 누가 져야 하나?

헤드라인 뉴스


극한 호우 늘고 있지만…대전 노후 하수관로 63% 달해

극한 호우 늘고 있지만…대전 노후 하수관로 63% 달해

집중호우 시 싱크홀, 침수의 원인이 될 수 있는 노후 하수관로가 대전 지역 내 63%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대전시에 따르면 2022년 기준 대전에 설치한 지 20년이 지난 노후 하수관로 연장은 전체 하수관로 연장 3645㎞ 중 2289㎞으로 집계됐다. 전국 17개 시·도 중 하수관로 노후율이 60% 이상인 곳은 대전을 포함해 서울, 대구, 광주 등 4곳 뿐이다. 자치구 별로 보면, 동구는 630㎞ 중 395㎞, 중구는 총 567㎞ 중 543㎞, 서구는 총 763㎞ 중 746㎞, 유성구는 총 1063㎞ 중 32㎞, 대덕구..

충청 5년간 고등학교 학업중단 학생 1만 3345명… 2023년 3066명 최다
충청 5년간 고등학교 학업중단 학생 1만 3345명… 2023년 3066명 최다

2023년 학업을 중단한 충청권 고등학생이 5년 만에 3000명을 넘어섰다. 학생 수가 줄어드는 가운데 학업중단 학생은 늘고 있는 것으로, 내신점수를 바탕으로 한 수시보다 정시로 대입 전략을 바꾸는 사례가 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22일 종로학원이 발표한 고등학교 학업중단 현황에 따르면 2023년 충청권 시도별 고등학교 학업중단 학생은 대전 784명, 세종 290명, 충남 1166명, 충북 826명 총 3066명이다. 5년 전인 2019년 2847명보다 219명 증가했다. 충청권 학생 수가 2019년 15만 8856명에서 202..

유등교 전면통제... 시내버스 20개 노선 우회 운행
유등교 전면통제... 시내버스 20개 노선 우회 운행

대전시는 지난 10일 새벽 폭우 영향으로 상부 슬래브가 일부 침하된 유등교 전면 통제와 관련해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25일부터 기존에 유등교를 통과했던 시내버스 20개 노선을 태평교로 우회 운행한다고 22일 밝혔다. 그동안 유등교 전면 통제로 우회하는 노선 중 도마교를 지나는 41, 42, 27, 113, 916번 노선의 경우, 미정차 구간이 발생하고 배차간격도 평균 17분가량 늘어나는 등 여러 불편이 있었다. 이번에 우회하는 노선은 20~27번, 41~42번, 46번, 113번, 119번, 201번, 202번(2002),..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플라즈마 캠페인 앞두고 인공태양 KSTAR 점검 플라즈마 캠페인 앞두고 인공태양 KSTAR 점검

  • 국가 핵융합위원회 주재하는 이종호 과기부 장관 국가 핵융합위원회 주재하는 이종호 과기부 장관

  • ‘머드에 빠지다’…보령머드축제 개막 ‘머드에 빠지다’…보령머드축제 개막

  • 0시 축제 홍보 위해 전국투어 나선 대전빵차 0시 축제 홍보 위해 전국투어 나선 대전빵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