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정환, 제프 유나이티드 차기 사령탑 내정

윤정환, 제프 유나이티드 차기 사령탑 내정

  • 승인 2019-11-12 15:32
  • 수정 2019-11-12 15:32
  • 신문게재 2019-11-13 10면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PYH2015052506180005700_P2
윤정환 감독[연합뉴스 자료사진]
태국 무앙통 유나이티드를 이끌고 있는 윤정환(46) 감독이 일본프로축구 2부리그 제프 유나이티드 지휘봉을 잡는다.

스포니치아넥스 등 일본 매체는 12일 "사간 도스, 세레소 오사카 등을 이끌었던 윤정환 감독이 다음 시즌 지바 사령탑에 취임한다"고 보도했다.

올 시즌 지바는 10년 만의 1부리그 승격을 목표로 세웠지만, 10승 13무 17패로 2부리그 16위에 머물러 있다.

성적 부진으로 해임된 후안 에스나이데르 감독 후임으로 지바를 이끌어온 에지리 아쓰히코 감독은 이번 시즌 종료 후 퇴임한다.

선수 시절 J리그에서도 활약했던 윤정환 감독은 일본 사간 도스 코치와 감독대행을 거쳐 2011년 정식 사령탑으로 부임해 팀의 창단 첫 1부리그(J1리그) 승격을 이끌며 지도자로서 능력을 인정받았다.

2015년부터 2년간 K리그 울산 현대를 이끈 뒤 2017년 다시 일본으로 건너가 세레소 오사카를 지휘하며 J리그컵과 일왕컵을 우승을 일궜다.
박병주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제2의 최숙현 막아라" 대전 체육계도 비상
  2. 침체된 문화공연예술계 마중물… 제12회 대전창작희곡공모전
  3. 제8회 대전청년유니브연극제 8월 막 오른다
  4. [한줄서가] 생명의 그물 속 자본주의, 나무는 나무를, 콩가루 수사단 등
  5. [청소년.어린이 새책] 야구소녀, 코끼리새는 밤에 난다, 두 도시 아이 이야기
  1. 시중 일부 청바지서 발암물질 '아릴아민' 검출
  2. 대전보훈청·대덕대 호우회, '함께 전하는 유공자 명패'
  3. [화제] "쉬는 날에도 몰카범 보이면 잡아야죠"
  4. 매년 늘어나는 몰카 범죄… 여름철엔 특히 주의해야 한다
  5. [영상]풀스윙 절대 공식! 스윙시 하체체중 비율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