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성군, 빛으로 물드는 도시경관 조성

횡성군, 빛으로 물드는 도시경관 조성

총3개구간에 대형트리, 수목조명 등 빛 조형물 설치
군민을 응원하는 마음을, 담은 문구 공모 이벤트 22일까지 접수

  • 승인 2019-11-14 19:33
  • 수정 2019-11-14 19:33
  • 한상안 기자한상안 기자
횡성군청
사진제공: 횡성군
강원 횡성군이 연말연시를 맞아 활기찬 도심 분위기 연출을 위해「빛으로 물드는 횡성」 아름다운 시가지 경관 조성 사업을 추진한다. 횡성로(만세 공원 포함), 어사매로, 향교 회전교차로 등 3개 구간을 대상으로 대형트리, 수목 LED 조명을 설치하는 한편 다양한 빛 조형물을 제작·설치해 포토존으로도 활용할 계획이다.

금 년 야간경관조명은 "빛으로 물들다" 를 주제로 설치 구간을 기존 횡성로 단독 구간에서 명품 가로 숲이, 조성되어 있는 어사매로(경찰서 앞~회전교차로 입구) 구간으로 확대했으며, 만세 공원에 한우어벤져스 등 다양한 빛 조형물을 설치하여 소소한 이벤트를 추진하는 등 활기찬 도시 분위기를 연출할 계획이다. 또한 삼일 광장에 12월에는 대형 크리스마스 트리를, 1월에는 2020년 경자년을 상징하는 쥐 조형물을 설치할 계획이며, 곳곳에 군민의 소원을 담은 소원나무를 제작하여 설치함으로써 횡성군민에게 2020년 새 희망의 메시지를 전해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소원나무에 표시될 어린이 소원 카드는 관내 어린이집, 유치원 초등학교에 사전배부 작성하여 소원나무에 우선 설치될 예정이다.

김선경 도시행정과장은 "군민에게 희망과 색다른 즐거움을 줄 수 있도록 도시경관을 만들어 나가겠다" 말했다.
횡성=한상안 기자 dhlfyd@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외나무다리에서 만난 황선홍vs최용수 한밭벌 빅매치! 누가 웃을까?
  2. [한줄서가] 바보, 인요가, 10대와 통하는 철학 이야기 등
  3. 올해 11개 신규 체육대회, 코로나19로 전부 물거품
  4. "현충원 안장 취소하라"… 친일논란 고 백선엽 장군 현충원 안장 반대 요구
  5. ‘이응노와 구글 아트 앤 컬처’ 특별전… 대전 최초 화상 온라인 간담회
  1. [영상]혈액수급비상! 헌혈의집 취재 간 기자도 헌혈하고 왔습니다.
  2. [새책] 작품을 수놓은 무수한 정체성과 사랑… '소녀 연예인 이보나'
  3. 한화이글스 송창식 선수 은퇴
  4. [한방병원 이대로 괜찮은가] 상. 우후죽순 늘어나는 한방병원… 그 이유는?
  5. [날씨] 오전까진 빗방울… 오후부터 더워져 한낮 27도 '후덥지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