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 생산적 일손 긴급지원반 해결사 역할'톡톡'

괴산 생산적 일손 긴급지원반 해결사 역할'톡톡'

  • 승인 2019-11-21 17:58
  • 박용훈 기자박용훈 기자
괴산군이 지난 8월 기간제 근로자 12명을 채용해 생산적 일손 긴급지원반을 운영 중인 가운데 급히 일손이 필요한 지역농가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긴급지원반은 재난,부상,질병 등으로 일시적인 어려움에 빠진 농가, 인력난을 겪고 있는 소농, 여성농가, 75세 이상 고령농가에게 급히 일손을 지원한다.

이에 21일은 갑작스러운 맹장수술로 거동이 불편한 사리면의 한 농가를 찾아 고춧대 뽑기, 비닐제거 작업 등에 나서며 농가의 바쁜 일손에 힘을 보탰다.

군 관계자는"긴급지원 대상 농가들이 생산적 일손 긴급지원반을 통해 농가의 근심이 해소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괴산=박용훈 기자 jd369@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외국인 선수 3명 17일 입국…내달 1일 캠프합류
  2. 명절에 심정지 환자 살린 교도관 화제
  3. [문화] 신간소개..예술과 종교를 통한 문제 해결
  4. 대전하나시티즌 유스 출신 차세대 공격수 강세혁 영입
  5. 대전예당, '모차르트 아벤트' 연주자 공모
  1. 대전하나시티즌 국가대표 김인성 영입 불발
  2. [최신영화순위] '원더 우먼 1984' 23일 연속 1위... 50만 관객 돌파
  3. [날씨] 충남내륙 오후부터 비, 기온도 뚝
  4. [유통] 롱패딩.숏패딩 이어 착한패딩 열풍 분다
  5. '원정시험'까지 등장… 스펙 쌓기도 어려운 취준생 한숨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