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세종의사당 예산 기사회생?

국회세종의사당 예산 기사회생?

이춘희 "여야, 국회 세종의사당 설계비 처리 논의키로"
송아영 한국당 세종시당 위원장 "세종의사당 100대 문제 사업서 제외"

  • 승인 2019-12-05 14:30
  • 오희룡 기자오희룡 기자
[크기변환]국회세종의사당후보지1
국회 세종의사당 후보지
국회 세종의사당 설치를 위한 국회법과 국회세종의사당 설치를 위한 설계비 10억원이 보류되면서 사실상 좌초 위기에 놓였던 국회세종의사당의 기사회생 가능성이 높아졌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5일 시청 중정에서 열린 정례 브리핑을 통해 "현재 세종의사당 설계비는 예결위에서 결론내지 못한 상태로 조만간 여야 원내 대표간 논의에서 결론이 날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세종의사당 설계비는 지난달 14일 열린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예산안조정소위에 심의 안건으로 상정됐지만, 관련 국회법이 개정되지 않아 위헌소지가 있다는 자유한국당 반대로 보류됐다.

이후 예결위 전체회의에서 다시 논의키로 했지만, 결론을 내리지 못한 상태다.

송아영 자유한국당 세종시당위원장도 이날 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자유한국당이 방침을 바꾸어 예산을 승인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송 위원장은 "자유한국당내 예결위 소속 의원들과 정책위에서 (국회세종의사당 설계비) 10억을 통과하기로 결정했다"며 "'2018 회계연도 결산 100대 문제사업'에도 세종의사당을 제외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송 위원장은 "국회세종의사당 예산 반영은 민주당과 당대당 합의로 이뤄질 것으로 본다"고 덧붙였다.

지난달 국회법 개정안의 통과가 무산되고 예결소위에서 관련 예산안마저 무산되면서 좌초위기에 놓인 국회세종의사당 추진에 청신호가 다시 켜진 것이다.

국회세종의사당 설치를 위한 공청회도 열릴 전망이다.

이 시장은 "지난달 28일에 운영위 소위에서 여러가지가 논의됐는데, 국회 사무처에서 연구 용역을 운영위원회에 보고하지 않고 대외적으로 발표한 부분에 대해 지적이 있었다"며 "이 내용과 관련해 소위 차원에서 빠른 시간내에 공청회 개최하겠다는데 여야간 공감대가 있었다. 세종시도 빠른 시일내에 공청회가 개최하기를 희망하고. 뒷받침할 사안 있으면 뒷받침하겠다"고 밝혔다.

김수현 지방분권세종회의 대변인은 "세종의사당 설계비 10억원은 실질적인 행정수도 완성을 향한 첫걸음"이라며 "여야 충청권 의원들이 초당적으로 협력해 세종의사당 설계비부터 반영시키고, 국회법 개정은 차차 이뤄내면 된다"고 밝혔다.
세종=오희룡 기자 huily@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안드레 앞세워 안산 상승세 잡는다!
  2. 제24회 대전청소년연극제, 유성여고 '여우골' 대상 수상
  3. 대전 공연 앞둔 판소리꾼 이자람 씨 "관객 있다는 상상속에서 흥 내 볼 것"
  4. 박인혁 결승골,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1승리
  5. [NIE교육] 이문고 첫 비대면 온라인 교육 "신문의 깊이 배웠어요"
  1. 대전경찰, 금지된 서울집회 참여 시 형사처벌 예고
  2. [로또]930회 당첨번호(9월 26일 추첨)
  3. 제20회 대한민국여성미술대전 대상 한국화 김효빈 씨
  4. 코로나가 만든 체육계 기현상… 체육특기생 대입 일반전형에 몰린다
  5. [날씨] 대체로 맑고 낮 최고기온 26도까지 올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