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가오동 한 식당에서 흉기 살해 사건 발생

대전 가오동 한 식당에서 흉기 살해 사건 발생

부인은 사망, 남편과 아들은 부상으로 치료 중

  • 승인 2019-12-10 20:55
  • 수정 2019-12-10 20:55
  • 이현제 기자이현제 기자
대전경찰청
10일 대전 동구 가오동 한 식당에서 흉기 살인 사건이 발생해 1명이 숨지고 2명이 부상을 입어 치료 중이다.

경찰과 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19분께 유모(여·48) 씨가 흉기에 찔려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진 것으로 확인됐다.

유모 씨의 남편 최모(58) 씨와 아들도 흉기에 목과 복부에 상처를 입어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 중이다.

경찰은 50대 남성을 용의자를 특정하고 추적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용의자는 50대 남성으로 남편 최모 씨와 아는 관계인 것으로 보인다"라며 "현재 용의자 뒤를 쫓고 있으며, 사건 경위에 대해 조사 중이다"라고 밝혔다.


이현제 기자 guswp3@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미룸갤러리 삼성동 인쇄골목으로 이전… "문화복합공간으로"
  2. 김승태 대전시립연정국악원장 "대전을 형상화한 랜드마크 공연 선보일 것"
  3. 시티즌 올 시즌 첫 유관중 경기, 리그 최다 관중 기록
  4. 한화이글스, 16일 올 시즌 첫 '키즈데이' 진행
  5. [날씨] 충청권 30~50㎜ 강한 비
  1. [한줄서가] 코의 한의학, 노동자 주주, 하루 10분 그림책 질문의 기적 등
  2. 체육계 폭력·비리 근절될까...'故최숙현법' 시행된다
  3. '사라진 동네, 남겨진 기억' 목동4·선화B구역 지역리서치 프로젝트 전시
  4. 대전, 지역 코로나19 환자 無... '청정지역'
  5. [날씨] 충청권 일부 지역 여전히 비… 오후에 20~80㎜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