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농협, 농업인이 주재하는 상생·공감 한마당

대전농협, 농업인이 주재하는 상생·공감 한마당

농업인의 노고 격려
함께 이룬 성과 공유

  • 승인 2019-12-11 14:07
  • 수정 2019-12-11 14:07
  • 조훈희 기자조훈희 기자
농협1
사진=농협중앙회 대전지역본부 제공.
농협중앙회 대전지역본부(본부장 전용석)는 11일 대전시 농업기술센터에서 '대전 농협·농업인 상생·공감 한마당' 행사를 했다.

이날 행사엔 대전 농업인과 범농협 임직원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2019년 한 해 동안 대전 농협이 농업인과 함께 걸어온 길을 되돌아보며 그간의 노고를 서로 격려하고 농업인이 행복한 국민의 농협 구현을 위한 상생과 공감의 시간을 갖고자 마련됐다.

이번 행사에서는 농업인 단체장, 농업인과 조합장에게 농업에 종사하며 그간의 소회와 농업으로 인해 웃고 울었던 일들을 털어놓는 시간을 가졌다. 대규모 인원이 참석한 가운데 농업인이 무대에 올라 각자의 애환을 털어놓고 공감했다.

또 행사 중에선 '대전농협·농헙인은 한마음으로 대전은 혁신도시로'라는 퍼포먼스를 해 이목을 집중시키기도 했다.

전용석 본부장은 "오늘같이 대규모 행사에 농업인을 무대로 모셔 애환을 직접 들어보니 앞으로 대전농협이 할 일이 많다는 생각에 가슴이 매우 뜨거워졌다"며 "앞으로도 대전농협은 농업인에 대한 노고를 가슴으로 함께하고 끊임없는 대화로 소통하는 계기를 자주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대전농협이 농업인과 함께 동심동덕(同心同德)의 정신으로 농가소득 5000만 원 달성과 농업인 행복시대를 열어 가는데, 앞장설 수 있게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조훈희 기자 chh7955@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2.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3.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4. [날씨] 계속되는 장마… 내일까지 30~60㎜ 쏟아진다
  5.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1.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2.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3. 태풍 '장미' 예상 진로(오전9시)
  4. [날씨] 더 많은 지역에 '비'… 제5호 태풍 '장미'도 발생
  5. 與 '지지율 비상' 행정수도로 정면돌파 나선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