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선 아리랑상권', 상권 르네상스 프로젝트 공모사업 선정

'정선 아리랑상권', 상권 르네상스 프로젝트 공모사업 선정

  • 승인 2019-12-15 15:54
  • 수정 2019-12-15 15:54
  • 한상안 기자한상안 기자
정선군청사 (1)
사진제공: 정선군
강원 정선군(군수 최승준)은 중소벤처기업부와 소상공인진흥공단에서 주관한 2019년 하반기 상권 르네상스 프로젝트 3차 공모사업에 '정선 아리랑상권'이 최종 대상지로 선정되었다고 15일 밝혔다. '상권 르네상스 프로젝트'는 낙후된 구도심 상권을 활성화하기 위해 중점 추진하는 사업으로 기존 단일시장, 상점가 등에 대한 개별지원을 벗어나, 침체된 전통시장과 주변의 골목상권 등 상권 전체를 대상으로 5년간 80억 원 내외가 지원된다.

지원되는 사업비는 상권환경개선과 상권 활성화에, 쓰여진다. 상권환경개선은 하드웨어적 사업으로 거리정비 및 기반공사, 테마별 거리디자인, 상징조형물 설치 등에 사용되며, 상권 활성화는 소프트웨어적 분야인 테마존 운영, 홍보·마케팅, 역량 강화 교육 등에 적용된다. 정선군과 (재)정선군 상권활성화재단은 지난 9월 16일에 공모사업 신청서를 제출하고 11월 7일 현장평가를 거치면서 정선읍 상권 활성화를 위한 환경 개선(특화거점 및 특화 거리 조성), 활성화(특화체험, 홍보, 이벤트 등), 조직운영(상인 역량 강화 및 조직)을 전략적이고 체계적으로 수립하여 실행할 의지를 유감없이 보여주었다. 본격적인 사업은 경영, 경제, 도시재생, 디자인 등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진단팀이 약 3개월간 현장을, 방문하여 컨설팅을 하고 정선군과 상인회 등의 협의를 통해 사업계획을 수정 보완하여 중기부의 최종 사업승인을 거쳐 2020년 6월부터 시작될 예정이다.

최승준 정선군수는 "상권 르네상스 프로젝트에 도내에서 처음으로 선정되었다"며 "실제 사업이 추진되면, 침체된 골목상권의 활력을 회복하고 상권의 경쟁력을 높이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 타 지자체에 모범이 되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선=한상안 기자 dhlfyd@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2.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3.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4. [날씨] 계속되는 장마… 내일까지 30~60㎜ 쏟아진다
  5.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1.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2.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3. 태풍 '장미' 예상 진로(오전9시)
  4. [날씨] 더 많은 지역에 '비'… 제5호 태풍 '장미'도 발생
  5. 與 '지지율 비상' 행정수도로 정면돌파 나선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