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금요일밤에' 이서진 "19살 때, 1988년 미국서 유학...처음 살았던 곳 브루클린" 뉴욕대 시절 사연은?

'금요일금요일밤에' 이서진 "19살 때, 1988년 미국서 유학...처음 살았던 곳 브루클린" 뉴욕대 시절 사연은?

  • 승인 2020-01-15 00:00
  • 금상진 기자금상진 기자
1-15 (6)
'금요일금요일밤에' 배우 이서진이 미국 뉴욕에 살았던 어린 시절을 다시금 추억했다.

최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금요일 금요일 밤에’는 이승기, 김상욱 교수, 은지원, 위너 송민호, 장도연, 양정무 교수, 이서진, 홍진경, 한준희, 박지윤의 잡학다식 체험 현장으로 꾸며졌다.

이서진은 이날 “19살 때, 1988년에 미국에 가서 살았다”라며 지난날을 회상했다. 그는 “그때 내가 처음 살았던 곳이 브루클린이다”라고 말했다. 이에 나영석은 “오”라고 감탄했고 자막에는 “요즘 힙한 동네”라는 문구가 적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이서진은 학창시절을 거쳐 뉴욕대학교에 입학했다. 그는 당시 입학 과정에 대해 “SAT 보고 토플도 봤다. 교양과목, 전공과목 다 있었다”라고 설명하며 지성미를 과시했다.

이서진은 뉴욕대학교를 졸업한 연예계 ‘엄친아’ 배우로 알려져 있다. 집안 역시 명문가로 유명세를 탄 바 있다.

금상진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릴레이인터뷰] 최석근 "대전 양궁, 전국최강 비결은 지도자와 선수들 간의 단합"
  2. 조선시대 문인 김호연재, 문화콘텐츠로 자리매김
  3. 충남도청 김남규씨, 제27회 한성기문학상 수상
  4. [날씨]구름많다가 충남내륙 산발적 빗방울 예상
  5. 국립대전현충원 추석연휴 참배 못한다 "코로나19 예방"
  1. 농협중앙회 대전 샘머리지점서 1억원대 전화금융사기 예방
  2. [실버라이프]코로나19로 달라진 추석풍경
  3. [실버라이프]코로나19 한마음 한뜻으로 이겨냅시다
  4. [날씨]24일 저녁 돌풍과 천둥 동반한 강한 비
  5. 새 어린이교통안전 슬로건 발표…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