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김경훈 "유노윤호와 군 생활...열정만큼 지지 말라더라" 열정 만수르의 조언 '훈훈'

'불후의 명곡' 김경훈 "유노윤호와 군 생활...열정만큼 지지 말라더라" 열정 만수르의 조언 '훈훈'

  • 승인 2020-01-15 00:00
  • 수정 2020-01-15 00:00
  • 금상진 기자금상진 기자
1-15 (9)
'불후의 명곡' 김경훈이 그룹 동방신기 유노윤호와의 일화를 전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최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에서는 장욱조가 전설로 출연한 가운데 팝핀현준 박애리, 알리, 백청강, 육중완 밴드, HYNN 박혜원, 김경훈 등이 다양한 무대를 꾸몄다.

장욱조는 1960년대 기타리스트로 데뷔해 조용필 이미자 최진희 등 당대 최고의 가수들의 명곡을 작곡한 작곡했다. 또한 장욱조는 장지연의 아버지이자 김건모의 장인이기도 하다.

이날 '불후의 명곡'에 처음 출연한 김경훈은 "아버지께서 이 프로그램을 너무 좋아하셔서 출연하게 돼 기분이 좋다"고 했다.

이어 김경훈은 그룹 동방신기 유노윤호와의 친분을 자랑했다. 김경훈은 "유노윤호 선배님과 함께 군대 생활을 했다"고 했다.

김경훈은 "'불후의 명곡'에 출연한다고 하니 유노윤호 선배님이 '내 후배며 열정에서 만큼은 지지 마라'라고 조언해 주셨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금상진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2.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3.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4. [날씨] 계속되는 장마… 내일까지 30~60㎜ 쏟아진다
  5.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1.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2.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3. 태풍 '장미' 예상 진로(오전9시)
  4. [날씨] 더 많은 지역에 '비'… 제5호 태풍 '장미'도 발생
  5. 與 '지지율 비상' 행정수도로 정면돌파 나선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