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고양署, 공동체안전 확립 위한 ‘관산무술보안관 발대식’ 개최

경기 고양署, 공동체안전 확립 위한 ‘관산무술보안관 발대식’ 개최

  • 승인 2020-01-14 17:44
  • 수정 2020-01-14 17:44
  • 염정애 기자염정애 기자
고양경찰서(서장 김선권)는 공동체 안전 확립을 위해 14일 관산파출소에서 고양경찰서 생활안전과장, 관산파출소장, 태권도 관장 23명 등이 참석한 가운데 관산동 우리동네 무술보안관 발대식을 개최했다.

우리동네 무술보안관은 체육관 관장 및 사범 등을 주축으로 사회적 약자를 위한 순찰활동 안심귀가 동행서비스로 고양경찰서만의 특수시책이다. 2016년 6월 행신3파출소를 시작으로 발대하여 행신, 원당 관내까지 확대, 현재 210여 명이 활동 해오고 있다.

이번 관산 무술보안관은 기존 안심귀가 서비스에 더해 6개 태권도장, 23명의 전원 무도사범으로 구성되었고, 등·하원차량 9대에 경광등과 탄력순찰 안내 플래카드를 부착하여 관산동, 내유동을 매일 46개 노선을 46회 순찰하며 범죄예방 활동을 실시하고, 차량 운행구간에서 사회적 약자(여성, 어린이, 노인 등) 귀가 서비스를 실시한다.

강영록 고양생활안전과장은 "관내 치안을 위해 적극적으로 봉사하는 무술보안관 분들에게 감사드리고, 경찰과 지역주민이 치안의 동반자로서 함께 치안문제를 해결해 나가는 공동체 치안 확립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고양=염정애 기자 yamjaya@

고양경찰서 관산파출소
고양경찰서 관산파출소 '무술보안관 발대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2.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3.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4. [날씨] 계속되는 장마… 내일까지 30~60㎜ 쏟아진다
  5.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1.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2. 태풍 '장미' 예상 진로(오전9시)
  3. [날씨] 더 많은 지역에 '비'… 제5호 태풍 '장미'도 발생
  4. 與 '지지율 비상' 행정수도로 정면돌파 나선다
  5. 대청댐 초당 3천톤씩 최대 방류…금강하류 침수 주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