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영어 교사 대전에서 모였다"

"전국 영어 교사 대전에서 모였다"

대전교육청, 16일~17일 양일간 KT대전인재개발원에서 전국영어교육 학술포럼 개최

  • 승인 2020-01-19 12:07
  • 오희룡 기자오희룡 기자
중등교육과 전국영어교육 학술포럼 (3)
중등교육과 전국영어교육 학술포럼이 지난 16일, 17일 양일간 대전에서 열렸다. (사진=대전교육청 제공)
전국의 영어교사들이 대전서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영어 교육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다.

대전교육청은 지난 16일, 17일 양일간 KT대전인재개발원에서 전국의 중등영어 교원 및 교육전문직 6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33회 한국중등영어교육연구회(KOSETA) 학술 포럼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매년 1월 개최돼 전국 영어교사들의 우수사례 공유의 장으로 자리매김한 전국 학술포럼으로서 올해에는 대전교육청과 대전중등영어교육연구회 주관으로 대전에서 개최됐다.

2020년 포럼은 '영어교육과 4차 산업혁명: 변화하는 세계에 적응하는 주요 핵심역량 향상'을 주제로 아스펙미래경영연구소 차원용 박사와 알란 슈워츠(Alan Schwartz)박사의 특강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영어교육에 관한 깊이있는 논의가 이루어졌다.

또한 전국 15개 시·도에서 선발된 중등 영어교사들이 포럼 주제에 맞추어 수행한 연구결과와 이를 적용한 수업사례를 발표하고, 활발한 질의·응답을 통해 참석자들과 소통과 공감의 시간을 가졌다.

15명의 사례발표자 중 우수 수업사례 발표자로 선정된 3명의 영어교사는 매년 영국에서 개최되는 세계영어교사연구회(IATEFL)에서 우수성과를 발표한다.

설동호 대전교육감은 "이번 포럼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살아갈 학생들의 미래 핵심역량 신장을 위한 영어교사들의 연구 성과를 공유하는 장이 됐다"며 "우리나라 영어교육 역량 강화에 실질적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오희룡 기자 huily@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국박스오피스 38주차] 보이콧 논란 빠진 ‘뮬란’, 삼일 천하로 끝날까?
  2. '충청의 아들' 손흥민, 아시아인 최초 한 경기 4골로 새역사
  3. [대전기록프로젝트] 희망을 그리고 갔다
  4. [날씨] 아침엔 쌀쌀 오후엔 후텁지근…기온차 10도 이상
  5. 해외입국 자가격리 위반 20대 벌금 300만원 선고
  1. [새책] 고해성사를 하듯, 다시 처음 시를 쓰듯… 김선희 시인 '올 것만 같다'
  2. [날씨]아침기온 낮아 쌀쌀, "건강관리 유의를"
  3. 비비씨 코스닥 상장 입성 첫날 19.35% 하락
  4. 화성시, 전투기 소음 피해 조사, 직접 확인하세요!
  5. [로또당첨결과] 929회 1등 탄생한 명당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