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물 재이용 사업으로 기후변화 적극 대응

아산시, 물 재이용 사업으로 기후변화 적극 대응

  • 승인 2020-01-20 08:49
  • 남정민 기자남정민 기자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기후변화로 인한 물 부족현상의 선제적 대응을 위해 순천향대학교, 선문대학교 등 6개소에 물 재이용 시설을 설치 중이다.

물 재이용 사업은 2018년 10월에 착공해 올해 4월까지 111억원(국비 78억, 시비33억)의 사업비를 집중 투입해 공사를 추진 중이며, 지난 16일 예비준공검사를 마쳤다.

하루 832톤의 상수생산원가와 하수처리비용 절감으로 연간 기관 편익 5억7800만원, 사회적 편익 1억6900만원, 하수처리비용 3억1900만원이 절감될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기후 변화로 물 부족 현상이 악화되고 있어 이에 대한 대응책 중의 하나로 물 재이용은 반드시 필요한 사업으로 홍보를 통해 아산시의 물 재이용율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아산=남정민 기자 dbdb8226@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안드레 앞세워 안산 상승세 잡는다!
  2. [새책] 몰락의 순간을 노래하며 푸른 순간, 검은 예감
  3. 대전 공연 앞둔 판소리꾼 이자람 씨 "관객 있다는 상상속에서 흥 내 볼 것"
  4. 제24회 대전청소년연극제, 유성여고 '여우골' 대상 수상
  5. [로또]930회 당첨번호(9월 26일 추첨)
  1. 제20회 대한민국여성미술대전 대상 한국화 김효빈 씨
  2. 박인혁 결승골,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1승리
  3. 대전경찰, 금지된 서울집회 참여 시 형사처벌 예고
  4. [날씨] 주말 구름많고 비오는 곳도
  5. [NIE교육] 이문고 첫 비대면 온라인 교육 "신문의 깊이 배웠어요"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