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문쇼' 김승현 '언니, 동생'하면서 잘 지내고 있다"...딸 수빈과 장정윤 작가의 사연은?

'풍문쇼' 김승현 '언니, 동생'하면서 잘 지내고 있다"...딸 수빈과 장정윤 작가의 사연은?

  • 승인 2020-01-23 00:00
  • 금상진 기자금상진 기자
1-23 (9)
'풍문쇼' 배우 김승현과 아내 장정윤 작가의 사연이 이목을 모았다.

최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이하 '풍문쇼')에서 박수홍은 김승현에게 "결혼한다고 했을 때 딸의 반응은?"이라고 물었다. 

이에 김승현은 "아주 흔쾌히 아빠를 응원해주고, 허락을 해줘서 고맙다"고 답하며 행복해 했다. 

그러자 박수홍은 "아내와 딸 사이는 어떤지?"라고 물었고, 김승현은 "천천히 시간을 갖고"라고 답했다. 

김승현은 이어 "지금은 뭐 당장 용어 자체도 '엄마'라고 부르기도 뭐하잖아. 그래서 지금은 '언니, 동생'하면서 잘 지내고 있다"고 설명했다. 

금상진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새책] 고해성사를 하듯, 다시 처음 시를 쓰듯… 김선희 시인 '올 것만 같다'
  2. [릴레이 인터뷰] 방기봉 "체육계의 가장 큰 힘은 지역민들의 관심"
  3. 대전 148개 초등학교 중 교육복지사는 35명뿐
  4. [날씨]아침기온 낮아 쌀쌀, "건강관리 유의를"
  5. 대전하나시티즌 황도연 팀 선정 8월 주간MVP 선정
  1. 세 살 배기 아들 목조른 아버지 징역 10년…상고는 기각
  2. "도박중독은 질병, 치유기능 관리센터 줄여선 안돼"
  3. 대전 서부경찰서, 청소년 치안 취약지역 환경개선 착수
  4. 서산 화곡저수지 인근 차량서 3명 숨진 채 발견
  5. 시흥 확진자 경북 울진 다녀가 초비상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