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유오성 "노니 달다"...메소드 연기로 김병만 속이기 '폭소'

'정글의 법칙' 유오성 "노니 달다"...메소드 연기로 김병만 속이기 '폭소'

  • 승인 2020-01-29 00:00
  • 금상진 기자금상진 기자
6
'정글의 법칙' 유오성이 남다른 메소드 연기로 웃음을 자아냈다.

최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 in폰페이'(이하 '정글의 법칙')에서는 폰페이 정글에서 1박을 하며 김병만에게 노니가 쓰지 않다고 속여 웃음을 자아낸 유오성의 모습이 방영됐다.

이날 유오성은 처음으로 야생 정글프로그램에 함께하며 그간의 '카리스마 배우'이미지와는 사뭇 다른 모습으로 매력을 발산했다. 습하고 어두운 환경에 계곡 근처에서 1박을 하기로 한 병만족은 이내 근처에서 식용 열매인 노니를 발견했다.

김병만은 이에 "노니는 생으로 먹으면 많이 쓰다. 꼭 조리를 해서 먹어야 한다"라며 당부했다. 하지만 유오성은 노니를 먹어보고는 "아니 이거 노니가 아닌가. 맛있고 쓰지 않다"라며 태연한 모습으로 권유했다.

이에 김병만은 "내가 잘못봤나"라며 함께 노니를 먹었다. 그러자 순간 유오성은 바로 노니를 뱉으며 "너무 쓰고 떫다"며 괴로운 표정으로 웃었다. 김병만은 "역시 메소드 연기의 달인이다. 어떻게 이걸 참으셨냐"며 노니의 떫음에 괴로워해 웃음을 자아냈다. 

금상진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릴레이인터뷰] 최석근 "대전 양궁, 전국최강 비결은 지도자와 선수들 간의 단합"
  2. 조선시대 문인 김호연재, 문화콘텐츠로 자리매김
  3. 충남도청 김남규씨, 제27회 한성기문학상 수상
  4. [날씨]구름많다가 충남내륙 산발적 빗방울 예상
  5. 국립대전현충원 추석연휴 참배 못한다 "코로나19 예방"
  1. 농협중앙회 대전 샘머리지점서 1억원대 전화금융사기 예방
  2. [실버라이프]코로나19로 달라진 추석풍경
  3. [실버라이프]코로나19 한마음 한뜻으로 이겨냅시다
  4. 새 어린이교통안전 슬로건 발표…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
  5. 충남대-공주대 세종시 주도권 경쟁 팽팽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