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농귀촌, 어우렁더우렁 대호지로 어서와유

귀농귀촌, 어우렁더우렁 대호지로 어서와유

당진 대호지면, 귀농 활성화 대책 마련을 위해 귀농인 간담회 열어

  • 승인 2020-02-14 07:47
  • 박승군 기자박승군 기자
사본 -대호지면귀농인간담회(20200212)4 (1)
귀농인 간담회 단체사진


당진시 대호지면(면장 심화섭)이 귀농·귀촌 활성화 대책 마련에 앞장서 주목을 받고 있다.

대호지면은 지난 12일 지역 내 거주하는 11명의 귀농인을 대호지면행정복지센터로 초청해 간담회를 가졌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최근 고령화와 인구감소로 소멸위기에 처한 지방 농촌지역에 도시인의 귀농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고자 마련했으며 귀농인들의 동기, 성공사례, 애로사항 등 경험에서 우러나오는 생생한 목소리를 청취했다.

간담회에 참석한 귀농인들은 상호 간 귀농 동기와 애로사항 등을 공유하고 대호지면 귀농인 협의회(가칭)를 구성해 각자가 가진 재능을 나누고 협업을 통해 낯선 귀농생활에 함께 적응해 나가기로 결의했다.

대호지면은 주민의 행복지수 향상을 위해 다양한 분야에 삶의 질 향상을 지원하는 '2020 어.서.와.유. 어우렁더우렁 대호지' 시책을 추진 중이며 이에 대한 일환으로 이번 간담회를 실시했고 귀농인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는 등 면 자체적으로 귀농 활성화 대책을 수립할 계획이다.

면 관계자는 "귀농인들이 마음 편히 농촌생활에 적응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지역민과 화합을 위한 행사를 마련하는 등 다양한 귀농 활성화 시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대호지면은 당진시 14개 읍면동 중 인구는 가장 적으나 면적은 세 번째로 넓고 농지가 많으며 경관 또한 수려해 최근 각박한 도시생활에 지친 귀농 희망자들의 관심과 문의가 쇄도하고 있는 지역이다. 당진=박승군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중교류문화연구소 한밭문화유산향기 가이드북 제작
  2. 한화이글스 전설 김태균, 역사 속으로
  3. [인터뷰] 김현숙 초대 이응노연구소장 "고암의 세계, 튼튼한 뿌리될 것"
  4. 대전 동부경찰서, 대전역 주변 성매매 근절 나선다
  5. 대전시체육회, 선진형 스포츠클럽 개발.운영
  1. 대전 한국화가 모임 '자연과 향기' 제14회 정기전
  2. 이동훈미술상 특별상 수상자 송인 작가, 세종과 서울서 개인전
  3. 전교조 대전지부 "코로나 시국에 대면 연수, 제 정신인가?"
  4. "딸 납치" 보이스피싱 사기에 속은 고객 지켜낸 은행원
  5. 서해안선 당진구간서 14중 추돌사고…"목포방향 우회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