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제2시립도서관 '동구 가양동'에 추진

대전시, 제2시립도서관 '동구 가양동'에 추진

원도심에 가족체험 형 복합문화공간의 혁신 도서관으로 조성
1·2층 어린이·청소년 창의공간 설치 등 아이 키우기 좋은 환경 도모

  • 승인 2020-02-14 14:18
  • 수정 2020-02-14 14:18
  • 이상문 기자이상문 기자
시립
대전시가 지역 간 문화 격차 해소와 도시 균형발전을 위해 현 가양도서관에 제 2시립도서관을 건립한다.14일 대전시청 기자실을 찾아 제2시립도서관 건립 계획을 설명하고 있는 허태정 대전시장 모습. 사진제공은 대전시
대전시가 지역 간 문화 격차 해소와 도시 균형발전을 위해 현 가양도서관에 제 2시립도서관을 건립한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14일 시청 기자실을 찾아 기자간담회를 갖고 "시는 도시 균형발전을 중요 정책으로 결정하고 관련 사업들을 추진하고 있다"면서 "현재 한밭도서관이 조성 당시에 비해 여러 환경 변화로 제2시립도서관이 필요하게 됐다. 시는 동구 가양동에 있는 가양도서관 자리에 제2시립도서관을 건립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ㅇ 대전시는 도시발전으로 신·구 도시 간 인구와 문화 쏠림현상으로 신도심 인구가 증가하면서 문화·체육시설이 집중되는데 반해 구도심은 인구감소와 도심공동화로 상대적 박탈감과 문화적 소외감을 겪고 있어 이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 마련을 고민해왔다.

지역별로 보면 문화·체육시설은 동구 118곳, 중구 154곳, 서구 274곳, 유성구 234곳, 대덕구 133곳이다.

이에 시는 제2시립도서관을 원도심인 동구지역에 건립해 도시문화격차 해소는 물론 구도심 시민의 문화향유 기회와 도시 균형발전을 도모하고 1989년 개관한 한밭도서관의 기능을 확대해 시민에게 보다 나은 문화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허 시장은 "용역을 통해 후보지 6곳을 검토한 결과 접근성과 주변시설 연계성, 건축가능성, 토지 효용성,제약요인, 토지매입비' 등을 검토해 최종 결정했다"면서 "가양동은 도시철도 2호선 트램 노선이 지나가고, 동구와 대덕구의 인접지역으로 두개 구의 수요를 충족시켜줄 수 있다"고 강조했다.

제2 시립도서관은 새로운 패러다임의 변화에 맞게 혁신적인 복합문화 공간으로 구성하여 중부권 제일의 도서관형 메이커페이스로 구성된다.

주요시설로는 테마형 도서관인 어린이·청소년 창의도서관 기능을 중심으로 공간을 구성해 1층에는 어린이시설인 다함께 아이키움 공간과 유아가족 열람실, AV체험실, 장난감키드메이커실, 아트리움과 휴게공간을 2층에는 청소년 시설인 어린이·청소년 메이커스페이스, 청소년커뮤니티실과 심리상담 공간, 만화 및 웹툰자료실, 티지털자료실 등으로 구성하였고, 3층과 4층에는 주민문화시설로 인문학 등 일반자료실과 북카페형 열람공간, 동아리실과 소통실, 주민문화센터, 업무지원실 등 주민 문화시설로 조성된다.

제2시립도서관 건립은 정보통신기술(ICT) 스마트기술, 친환경 건축계획 등을 반영한 지하 1층 지상 4층, 건축연면적 약 7140㎡ 규모로 2023년 6월 개관을 목표로 추진된다.

허 시장은 "이번 시립도서관 설립을 통해 구도심 지역의 지속가능한 성장기반을 구축하고 지역주민의 삶의 질을 높이고 도시균형발전에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이상문 기자 ubot135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2.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3.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4.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5.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1. 대전하나시티즌, 지역 수해복구 위해 ‘한마음 한뜻’ 5천만원 기탁
  2. [날씨] 태풍 장미 북상… 내일까지 충청권에 최대 250㎜ 내린다
  3. 대전 올 상반기 공연 개막 편수 지난해 기준 '반토막'
  4. 대전문화재단 새노조 "대표이사 선임, 책임경영 확립 조직개편 정상화 촉구"
  5.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