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대덕구, 지역주도형 동네 돌봄에 의약단체도 나섰다

대전 대덕구, 지역주도형 동네 돌봄에 의약단체도 나섰다

의사회 등 의약단체와 업무 협약 체결

  • 승인 2020-02-18 10:12
  • 수정 2020-02-18 10:12
  • 김소희 기자김소희 기자
1. 대덕구, 지역주도형 동네 돌봄에 의약단체도 나섰다
왼쪽부터 송재기 대덕구의사회장, 김미중 치과의사회장, 박정현 대덕구청장, 임재덕 한의사회장, 김병훈 약사회장. 사진=대덕구제공
대전 대덕구가 17일 구민의사랑방에서 어르신의 편안한 노후를 위해 지역주도형으로 대덕구형 동네 돌봄을 추진하며 돌봄 인프라 확충과 활용자원 연계 등 정책의 안정적 정착을 도모하고자 관내 의약단체와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날 협약은 관내 의약단체인 의사회(회장 송재기), 치과의사회(회장 김미중), 한의사회(회장 임재덕), 약사회(회장 김병훈)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협약을 통해 지역사회 통합 돌봄 활성화를 위한 ▲의료 서비스 자원 공유 및 개발 ▲의료 돌봄 대상자 발굴 및 지원 등 대덕구형 동네 의료 돌봄 사업의 안정적 실행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다음 달부터 대덕구치과의사회에서 '대덕 e-편한 돌봄'사업을 통해 치과전문의사와 치위생사가 대덕구 관내 경로당 2곳을 찾아가 구강검진, 구강관리 등 방문의료서비스로 재능 기부할 예정이다.

박정현 청장은 "이번 의약단체와의 협약으로 기존 돌봄의 틀을 확대 시켜 공공에서 해결하지 못한 어르신 중심의 맞춤 의료서비스가 제공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돌봄 공백을 해소하기 위해 민간-공공의 협력을 기반으로 활용 가능한 자원들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개발하는 등 지역차원의 노력을 기울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그동안 대덕구는 대덕구형 동네 돌봄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지역의 복지기관 7곳, 종합병원 및 요양병원 6곳 등 총 17개 기관과 체결했으며 앞으로도 사회적 경제 조직 등 다양한 돌봄 관련 기관들과 협력 체계를 지속적으로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김소희 기자 shk3296@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차량 화재·세종선 주택 화재로 여아 2명 사망
  2. [건강]생선 가시 목에 걸렸을 때 '맨밥' 삼키면 위험
  3. [대전기록프로젝트] 골목길, 그리고 마지막 인사
  4.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2위 재진입
  5.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1. 코레일 '둘이서 KTX 반값 이벤트'
  2.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0승리, 리그 2위로 도약
  3. 고(故) 최숙현 선수, 대전시청 소속 동료에게도 "같이 고소하자" 요청
  4. [새책] 수술받느니 자살을 택할 정도였던 18세기 병원…'무서운 의학사'
  5. 대전하나시티즌 새로운 해결사 윤승원, FA컵 충분히 좋은 결과 기대한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