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 우리 냥이 많이 추웠지?

[포토 &] 우리 냥이 많이 추웠지?

  • 승인 2020-02-19 10:05
  • 수정 2020-02-19 10:05
  • 우난순 기자우난순 기자
고양이
겨울은 추워야 맛이라고 하죠? 그치만 길고양이에겐 혹독한 시련입니다. 빨리 봄이 오면 좋겠어요. 맘씨 좋은 아주머니나 언니들이 종종 밥을 주기도 하는데요. 냥이들은 늘 배가 고프고 춥고 또 위험한 세상이죠. 꼬리나 귀가 잘린 냥이들 보셨죠? 항상 사고에 무방비로 노출되거든요. 모처럼 햇살이 나와서 요렇게 볕을 쬐고 있어요. 아 따뜻해! 친구는 어디 갔는지 안 보이네요. 햇볕 좀 쬐고 친구 찾으러 가야겠어요.
우난순 기자 rain4181@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영상]대전 서구에서 즐기는 X-스포츠 롱보드! 샘머리 공원으로 오세요
  2. [건강]생선 가시 목에 걸렸을 때 '맨밥' 삼키면 위험
  3.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차량 화재·세종선 주택 화재로 여아 2명 사망
  4.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2위 재진입
  5. [영상]같은 환경에서도 다르게 나온 감염자수! 어떻게 이런 결과가?
  1.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2.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0승리, 리그 2위로 도약
  3. 코레일 '둘이서 KTX 반값 이벤트'
  4. [새책] 수술받느니 자살을 택할 정도였던 18세기 병원…'무서운 의학사'
  5. 전국체전 연기에 지역 체육계도 '한숨'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