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양우 문체부 장관, 코로나19 대응 동계체전 현장 점검

박양우 문체부 장관, 코로나19 대응 동계체전 현장 점검

  • 승인 2020-02-19 17:18
  • 수정 2020-02-19 17:18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PYH2020021915880001300_P4
[사진=연합뉴스 제공]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19일 코로나 19 대응 점검을 위해 제101회 전국동계체육대회 현장을 방문했다.

박 장관은 이날 이기흥 대한체육회장, 김승호 대한체육회 사무총장, 박원하 서울시체육회장 등과 함께 스피드스케이팅 경기가 열리는 서울 태릉국제스케이트장을 찾아 코로나19 대응 상황을 점검하고, 대회 관계자와 의료진을 격려했다.

태릉스케이트장 입구에는 열화상 카메라를 설치했고, 비접촉식 체온계를 통해 출입자들의 상태를 점검했다.

또 관중들을 위해 마스크와 손 소독제 비치, 만일의 상황에 대비한 임시격리실도 마련했다.

박 장관은 관계자들과 함께 태릉국제스케이트장에서 동계체전 여자부 500m 경기를 지켜봤다.
박병주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새 외국인 타자 브랜든 반즈 입국
  2. [새책] 폭염처럼, 피할 수 없는 상실의 불씨… '불볕더위에 대처하는 법'
  3. 코로나19에 지역 내 종합병원 신축공사도 '올스톱'
  4. 이승찬 회장 공약 '꿈드림 프로젝트' 1기 글로벌 체육 인재는?
  5. "7월 4일 토요일 저녁, 중앙로 주변 도로 우회하세요"
  1. [날씨] 낮 기온 25도 내외… 오후에 산발적 비소식
  2. <속보>대전에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2명 발생... 1명은 학교 관련
  3. [대전기록프로젝트] 하늬바람같은 인생
  4. 2021년 최저임금, 노동계 "1만원" VS 사용자 "2.1% 삭감도 위험"
  5. 현대프리미엄아울렛 대전점, 확진자 방문에 폐쇄 방역 조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