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박병석 박범계 조승래 단수후보…오제세 충청 현역 첫 컷오프

與 박병석 박범계 조승래 단수후보…오제세 충청 현역 첫 컷오프

충남 박완주 강훈식 충북 도종환 변재일도 단수공천
靑출신 박수현 나소열 복기왕 조한기도 '본선행'

  • 승인 2020-02-22 11:25
  • 강제일 기자강제일 기자
75797576_2_99_20160108154706
더불어민주당 대전 원내지역인 박병석(대전서갑) 박범계(대전서을) 조승래(유성갑) 의원이 21대 총선 단수후보로 선정됐다.

충남과 충북 원내지역에선 박완주(천안을) 강훈식(아산을) 충북에선 도종환(청주흥덕), 변재일(청주청원) 의원이 단수 공천됐다.

더불어민주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관리위원회는 21일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21대총선 제4차 경선 및 전략지역을 발표했다.

이날 발표에서 충청권 원외지역에선 원외지역으로는 박수현(공주부여청양), 나소열(보령서천), 복기왕(아산갑), 조한기(서산태안) 예비후보가 단수공천됐다.

충청권 경선지역으로는 충북 청주서원에서 이광희 예비후보와 이장섭 예비후보가 맞붙게 됐다. 이 지역 현역인 4선의 오제세 의원은 컷오프됐다. 이번 총선을 앞두고 금강벨트에서 현역이 공천탈락 한 것은 오 의원이 처음이다.
강제일 기자 kangjeil@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코로나19 초비상, 리그잔여 일정 2주연기
  2. 한화이글스 , 2020 시즌 홈 피날레 행사 진행
  3. [속보] 대전교육청 현장실습 사고 안전대책 발표… 대전시의회는 조례 마련
  4. 제18회 이동훈미술상 시상식 29일 개최… 지난해 수상작 전시도 개막
  5. 소제동 철도관사촌의 운명은? 29일 삼성4구역 재정비심의위원회 개최
  1. 철거 위기 대전 소제동 철도관사촌 ‘살아 남았다’
  2. [제18회 이동훈미술상] 황용엽 화백 "나는 나그네, 삶의 흔적 그리다보니 이 자리"
  3. 택배 과로사·파업 등 이슈 꾸준… 택배종사자 처우 개선 목소리
  4. [대전기록프로젝트] 다들 어디로 갔나
  5. [실버라이프]노인회 동구지회 경로당 코로나19예방 최선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