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2억건물에 8억 투입 예술인회관 건립 "혈세낭비"지적

공주시, 2억건물에 8억 투입 예술인회관 건립 "혈세낭비"지적

시민들, 공주시의원들에게 예산 꼼꼼히 챙겨라 비난

  • 승인 2020-02-23 17:41
  • 수정 2020-02-23 17:41
  • 신문게재 2020-02-24 15면
  • 박종구 기자박종구 기자
리모델링할 건물
공주시가 예술인회관 리모델링에 8억원의 예산을 투입키로 한데 시민들이 "혈세낭비"라고 비난하고 나섰다. 시진 위는 현재의 건물, 이래는 리모델링이 끝난 뒤의 조감도.
공주시가 중동 279번지 구)중동별관을 리모델링해 예술인회관으로 만들고자하는 계획에 시민과 언론·일부 시의원들까지 반대하고 있지만 시는 강행한다는 입장이어서 비난이 쏟아지고 있다

특히, 이 건물은 시가 2억 여원에 불과하지만 8억이라는 많은 예산을 투입키로 하고, 실시설계가 나오는 대로 착공, 7월에 준공할 예정인데 "혈세낭비"라는 지적이 만만찮다.

구)중동별관은 412.76㎡(125평), 지하1층, 지상3층으로 1987년 5월 27일 신축됐다.

공주시는 이 건물에 ▲지하 1층(18.72㎡)는 창고 ▲1층(202.38㎡)은 예술전문 작은 도서관 ▲2층(120.00㎡)은 예총사무실 ▲3층(76.50)㎡은 기존 가건물철거 후 연습실로 사용한다는 계획이다.

명분은 지역예술인들의 예술 활동을 영위할 수 있는 공간마련 및 시민의 문화향유 기회확대, 지역문화예술진흥에 기여다.

이를 위해 시는 지난해 4월 12일 정밀안전진단 및 내진성능평가 용역에 착수, 6월 10일 용역을 완료했다. 그리고 같은 해 7월 24일 예술인회관 리모델링공사 실시설계용역 제안공모를 의뢰했지만, 응찰이 없어 유찰됨에 따라 실시설계용역으로 변경하고, 실시설계 완료 후 조달청 경쟁 입찰을 통해 공사업체를 선정할 예정이다.

공주시가 이 예술회관 리모델링에 투입하고자 하는 예산은 무려 8억원이다. 2019년 국토교통부 고시 표준건축비는 2018년도 185만 9000원에 비해 3.44%오른 192만 3,000원으로, 3.3㎡당 635만원 수준이다.

2019년 표준건축비로 중동별관에 해당하는 면적을 신축했을 때의 비용은 8억 189만 1000원으로, 리모델링 비용이나, 신축비용이나 거의 비슷한 수준이다.

이 같은 정황의 사업을 강행하는 공주시의 예산을 꼼꼼히 살펴보지 못하고 통과시켜준 공주시의회에 대해 시민들의 반응은 곱지 않다.

공주시 중동에 사는 정모씨(69)는 "도대체가 혈세 무서운 줄을 모른다"며 "자기 돈이라면 2억짜리에 건물에 8억씩이나 돈을 들여서 수리를 하겠느냐?"며 혈세낭비에 분통을 터뜨렸다.

또, 신관동에 사는 김모(52)씨는 "공주에 강북도서관, 웅진도서관, 공주도서관, 유구도서관, 이동도서관, 작은 도서관에 시청 로비에도 도서관이 설치돼있는데, 도서관이 부족해서 예술인 회관에 또 도서관을 설치하느냐?"며 "예술전문서적은 강북도서관, 웅진도서관에 비치해도 충분하다"고 지적했다.

의당면에 사는 최 모씨(41)는 "시민의 혈세를 매의 눈으로 감시해야 할 시의원들이 사업의 필요성을 냉철히 따지지 않고, 시장과 같은 정당이라고 해서 통과시키거나, 삭감시키거나 하는 당파적 행태가 문제다"며 "혈세가 피 같은 내 돈이라고 생각하고 꼼꼼히 심사해 달라"고 당부했다.

공주예총 회원인 김 모씨(56)는 "공주예총 사무실이 필요하다는 것은 인정하지만, 2억짜리 건물에 8억원을 들여 예술인 회관을 건립하는 것은 그야말로 혈세낭비라고 생각한다"며 "그 돈으로 복잡하지 않고 접근성이 용이한 부지를 선정 새집을 지어도 충분한 예산이다"말하고 재고를 촉구 했다. 공주=박종구 기자 pjk0066@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고(故) 최숙현 선수, 대전시청 소속 동료에게도 "같이 고소하자" 요청
  2. 대전하나시티즌 새로운 해결사 윤승원, FA컵 충분히 좋은 결과 기대한다!
  3. 한남대 회화전공 심유나 학생 "골령골, 전쟁은 과거 아닌 현재"
  4. "현충원 안장 취소하라"… 친일논란 고 백선엽 장군 현충원 안장 반대 요구
  5. 올해 11개 신규 체육대회, 코로나19로 전부 물거품
  1. [한줄서가] 바보, 인요가, 10대와 통하는 철학 이야기 등
  2. 외나무다리에서 만난 황선홍vs최용수 한밭벌 빅매치! 누가 웃을까?
  3. ‘이응노와 구글 아트 앤 컬처’ 특별전… 대전 최초 화상 온라인 간담회
  4. 대전 을지대학교병원 비정규직 노조 설립
  5. [영상]혈액수급비상! 헌혈의집 취재 간 기자도 헌혈하고 왔습니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