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띠 띠별운세] 춘강 구박사가 풀어준다 '오늘의 운세' (2월 24일 월요일)

[말띠 띠별운세] 춘강 구박사가 풀어준다 '오늘의 운세' (2월 24일 월요일)

  • 승인 2020-02-24 00:00
  • 수정 2020-02-24 00:00
  • 중도일보 운세팀중도일보 운세팀
7말
[말띠 띠별운세] 춘강 구박사가 풀어준다 '오늘의 운세' (2월 24일 월요일)

午말 띠

盛衰病弱格(성쇠병약격)으로 모든 것이 성하게 되면 반드시 곧 쇠운이 들어 병고가 오게 되는 격이라. 지금 잘 나가고 있는 일이라도 곧 쇠운이 온다는 것을 명심하고 미리미리 결점을 보완하고 점검하여 좋은 운을 더 지속 시킬 수 있도록 하여야 하리라.

30년생 그 일은 어려운 일이니 포기하라.

42년생 우선 마음을 단단히 먹어야 하리라.

54년생 기초 실력이 튼튼해야 뒤탈이 없다.

66년생 자녀와의 의견충돌이 있으리라.

78년생 이 편도 저 편도 절대 들지 말라.

90년생 지금보다 한 단계만 낮춰 생각하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정리=김현주 기자

구홍덕321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신진서 9단, LG배 16강 진출
  2.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내가 치는 공은 왜 안맞을까? 스윙시 어드레스 포지션을 알려드립니다.
  3. 대전문화재단 차기 이사 구성 위한 임추위 불발 왜?
  4. 대전 서구 아파트서 흉기사고로 2명 사망·1명 의식 불명
  5. 대전성모병원 ‘마취 적정성 평가’ 100점 만점 1등급
  1. [오늘날씨] 6월 4일(목) 전국 한낮 무더위, 대구 35도까지 “폭염 수준까지 올라요”
  2. 한화이글스, 홈 3연전 ‘호국보훈 시리즈’ 진행
  3. 체육계, 코로나19 연기된 소년체전 9월 개최 고민
  4. 징계없이 사퇴한 대전문화재단 대표… 대전시 봐주기 논란
  5. [새책] 남해가 쓰고 시인이 받아적은 시편들…'남해, 바다를 걷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