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 사회복지시설에 마스크 3만 장 긴급 지원

음성군, 사회복지시설에 마스크 3만 장 긴급 지원

  • 승인 2020-02-29 20:41
  • 수정 2020-02-29 20:41
  • 최병수 기자최병수 기자
6. 코로나 19 대응 대책회의 사진
음성군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노인과 어린이 등 취약계층이 주로 이용하는 복지시설 128개소에 마스크 3만 장을 긴급 지원한다고 밝혔다.

군은 예비비 7600여만 원을 투입해 장애인 거주시설, 정신요양시설, 노인 장기요양기관, 노숙인복지시설, 어린이집, 지역아동센터 등 총 128개 복지시설에 마스크 3만 장을 우선 긴급지원하고 손 소독제 8천 개도 금주 중 물량이 확보되는 데로 배부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에 긴급 지원하는 마스크는 시설별 이용 인원의 16.4%가 14일간 사용할 수 있는 물량으로, 해당 시설에서 이용자들의 건강 상태를 파악해 가장 시급하게 마스크를 필요로 하는 사람에게 먼저 보급이 이뤄질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군은 마스크와 손 소독제 구매가 어려운 현 상황에서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긴급하게 예비비를 투입해 지원에 나섰으며, 추가 지원을 위해 생산물량을 최대한 확보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위험에 노출되기 쉬운 취약계층의 안전을 위해 마스크를 배부하게 됐다"며"감염 예방을 위한 마스크 착용과 함께 손 씻기, 기침예절 등 개인위생 관리를 철저히 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군은 그동안 코로나19의 지역사회 전파 차단을 위해 손 소독제 500㎖ 7600여 개, 살균소독제 500㎖~1ℓ 8400여 개, 마스크 17만9000여 매 등을 다중이용시설, 취약계층 이용시설, 의료기관 등에 배부했으며, 보건소에 등록한 임산부 286명을 대상으로 손 소독제와 살균소독제를 배부하고 있다.

또 매일 오전 코로나19 대응 대책회의 열어 대응상황 점검과 대책을 논의하고, 1일 2회 이상 마을방송을 통해 지역 전 주민들에게 코로나19 예방수칙 등을 안내해 개인 위생관리를 당부하고 있다. 음성=최병수 기자 cbsmi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차량 화재·세종선 주택 화재로 여아 2명 사망
  2. [건강]생선 가시 목에 걸렸을 때 '맨밥' 삼키면 위험
  3. [대전기록프로젝트] 골목길, 그리고 마지막 인사
  4.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2위 재진입
  5.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1. 코레일 '둘이서 KTX 반값 이벤트'
  2.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0승리, 리그 2위로 도약
  3. 고(故) 최숙현 선수, 대전시청 소속 동료에게도 "같이 고소하자" 요청
  4. 대전하나시티즌 새로운 해결사 윤승원, FA컵 충분히 좋은 결과 기대한다!
  5. 한남대 회화전공 심유나 학생 "골령골, 전쟁은 과거 아닌 현재"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