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코로나19 피해자 과태료 '징수유예' 등 지원

예산군, 코로나19 피해자 과태료 '징수유예' 등 지원

- 자동차, 건설기계 과태료 체납처분 징수 유예, 납부기일 연기 등 -

  • 승인 2020-03-28 15:41
  • 수정 2020-03-28 15:41
  • 신언기 기자신언기 기자
예산군 건설교통과는 코로나19로 직·간접적 피해를 입은 납부자를 대상으로 과태료 체납처분 및 징수 유예, 납부기일 연장 등을 실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코로나19 확진자와 격리자를 비롯해 확진자 방문으로 휴업 등의 피해를 입은 의료, 여행, 공연, 유통, 음식업, 숙박업체(사치성 유흥업소 제외) 등이다.

군은 우선 피해 납부자에게 과태료의 부과·징수와 관련된 개별법령 규정에 따른 징수 유예, 납부기일 연기, 분할납부 등을 지원하며, 체납자의 재산압류나 압류재산 매각 등을 1년 내 범위에서 유예할 계획이다.

박영산 건설교통과장은 "이번 자동차 및 건설기계 과태료 관련 지원으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주민들의 부담을 조금이나마 덜 수 있게 되길 기대한다"며 "실질적인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건설교통과는 지난 2017년 1월 1일부터 올해 3월까지 자동차 및 건설기계와 관련해 주·정차위반 과태료 등 4종 1만4138건에 13억200만원을 부과한 바 있다.예산=신언기 기자 sek51@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의 선두 수성전이 시작됐다. 경남 제물로 5경기 무패 도전
  2. 대전시체육회 ‘생활체육프로그램 개발·보급사업’ 운영
  3. 대전을지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 5년 연속 1등급
  4. 대전시체육회 이승찬 회장, 출연금 활용 '역점사업' 본격화
  5. 태안 밀입국자 6명 아닌 8명이었다
  1. [새책] 111개의 전생을 가진 남자의 이야기…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기억'
  2. [영상]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스윙시 올바른 팔동작과 기본 포지션
  3. [새책] 질문이 보여주는 생각의 힘… '허튼 생각 : 살아간다는 건 뭘까'
  4. [한줄서가] 어떤 남자를 스치다, 우리도 대한민국의 국가대표다, 두려울 것 없는 녀석들 등
  5. [홍석환의 3분 경영] 지인의 급한 부탁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