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총선] 금강벨트 4·15 총선 주자들, 후보등록 후 첫주말 표심잡기 총력전

[충청총선] 금강벨트 4·15 총선 주자들, 후보등록 후 첫주말 표심잡기 총력전

대전 중구서 이은권, 황운하 지역민 민심 청취하며 총력전
공주부여청양서 정진석, 박수현 전통시장 돌며 한표 호소
세종을, 청주 흥덕구 등에서도 유권자들과 스킨십 주력키도

  • 승인 2020-03-30 00:35
  • 수정 2020-03-30 00:35
  • 방원기 기자방원기 기자
총선
4·15 총선 후보 등록 이후 첫 주말, 여의도 입성을 노리는 금강벨트 주자들이 유권자 표심 잡기가 분주하다. 저마다 지역민과의 스킨십을 통해 소중한 한 표를 호소하며 구애를 펼치고 있다.

전통적 정치 1번지로 꼽히는 '중구'에선 미래통합당 이은권 의원과 더불어민주당 황운하 후보가 총선 행보에 열을 올리고 있다. 이 의원은 산성동 보훈공원과 유등천 일대에서 지역 주민 한 사람 한 사람에게 악수 대신 '주먹 인사'를 하며 바닥 민심을 청취했다. 또 지역 청년과의 간담회를 통해 젊은층의 마음 잡기에 나섰다. 지역 대학 총학생회장들로부터 대전·충남 혁신도시 지정의 근거가 되는 국가균형발전특별법 통과에 따른 감사패를 받기도 했다. 이 의원은 "구민의 목소리를 항상 새겨듣겠다"며 "대전 혁신도시 지정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와 더 많은 일자리 창출을 이뤄내겠다"고 피력했다.

황 후보는 캠프에서 참모들과 선거전략을 점검하고, 중구 상상아트홀을 방문해 지역 연극인을 만나 코로나 19 확산으로 인한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또 문화동 일원에서 도보 인사를 통해 지역민에게 '황운하'라는 이름을 알리고자 주력했고, 두 차례 주민간담회와 지역 단체 면담 등을 통해 지역민에게 다가서고 있다. 황 후보는 "어른 말을 잘 들으면 자다가도 떡이 생긴다는 속담이 있다"며 "중구 발전을 위해 어르신 의견을 경청하고, 열심히 뛰겠다"고 강조했다.

공주·부여·청양에선 통합당 정진석 의원과 민주당 박수현 후보가 공주 유구 전통시장을 나란히 찾았다. 정 의원은 '코로나 19 함께 이겨냅시다'라는 문구가 적힌 피켓을 목에 걸고 거리 인사를 한 뒤 유구 전통시장에서 소중한 한 표를 호소했다. 정 의원은 "매서웠던 한파를 이겨낸 봄과 같이 코로나 19 또한 잘 이겨내리라 믿는다"며 "모두 함께 힘을 모읍시다"라고 말했다. 박 후보도 거리인사를 마친 뒤 유구 전통시장을 찾아 유권자들의 마음 잡기에 나섰다. 그는 "이번 선거는 코로나 19 퇴치와 코로나 극복 후 무너지고 끊어진 경제를 일으켜 세우는데 누가 어떤 태도와 자세를 갖고 있는가를 평가하는 선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세종을 지역구도 민주당 강준현 후보와 김병준 후보가 지역 곳곳을 돌며 지지를 호소했다. 강 후보는 조치원역 인근에서 아침 인사를 한 뒤 상가를 돌며 자영업자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으며, 캠프에서 당원과의 간담회를 통해 본격적인 선거운동에 대비했다. 김 후보 역시 캠프에서 참모들과 선거전략을 점검하고, 지지자들을 만나 대화를 나눴다. 이어 세종 상인과 지역 문제로 꼽히는 상가 공실을 두고 논의했다.

현역과의 빅매치가 성사된 충북 청주 흥덕구도 저마다 지지를 호소했다.

민주당 도종환 의원은 아파트 단지를 돌며 주민과의 눈인사를 나눈 뒤 개인택시 기사·예술가·산업단지 관계자 면담을 이어갔다. 상당구에서 흥덕구로 지역구를 옮긴 통합당 정우택 의원은 강서동 부모산과 연화사, 가경천 살구나무거리, 운천동 전통시장, 흥덕구청 인근 상가를 돌며 지역민과의 스킨십에 주력했다.
방원기 기자 bang@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신진서 9단, LG배 16강 진출
  2.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내가 치는 공은 왜 안맞을까? 스윙시 어드레스 포지션을 알려드립니다.
  3. 대전문화재단 차기 이사 구성 위한 임추위 불발 왜?
  4. 대전 서구 아파트서 흉기사고로 2명 사망·1명 의식 불명
  5. 대전성모병원 ‘마취 적정성 평가’ 100점 만점 1등급
  1. [오늘날씨] 6월 4일(목) 전국 한낮 무더위, 대구 35도까지 “폭염 수준까지 올라요”
  2. 한화이글스, 홈 3연전 ‘호국보훈 시리즈’ 진행
  3. 체육계, 코로나19 연기된 소년체전 9월 개최 고민
  4. 징계없이 사퇴한 대전문화재단 대표… 대전시 봐주기 논란
  5. 주택 리모델링 피해 규모 갈수록 증가… 3년간 1206건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