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공공시설물 업무배상 피해보험 가입

청주시, 공공시설물 업무배상 피해보험 가입

  • 승인 2020-04-01 10:09
  • 수정 2020-04-01 10:09
  • 정태희 기자정태희 기자
청주시는 올해 각종 안전사고 발생에 대비해 한국지방공제회에 영조물배상 6264건, 업무배상 7종(통합 민원, 인감, 가족관계등록, 여권, 지적측량, 차량, 토지이용)의 공제가입을 했다.

1일 시에 따르면 영조물배상공제는 지방자치단체가 소유·사용·관리하는 시설의 관리상 하자로 타인의 신체나 재물을 훼손시켜 법률상 배상책임이 발생하는 경우 배상해주는 제도이다.

업무배상 공제는 지방자치단체 소속 공무원이 각종 민원서류 및 제증명 발급 때 업무상 부주의 또는 과실로 인해 제3자에게 배상책임이 발생한 경우 배상해주는 제도이다.

청주시 소유의 공공시설물 또는 민원서류·제증명 발급업무로 피해를 본 시민은 해당 업무를 소관하는 부서에 보험사고 접수 신청을 할 수 있다.

사고가 접수되면 손해보험사에서는 지자체의 배상책임을 판단해 책임이 인정되는 경우 그 피해를 배상해 준다.

시는 지난해 공공시설물 등의 안전사고로 피해를 본 시민들에게 82건, 1억6400만원의 보험금이 지급됐다.

시 관계자는 "청주시 소유의 공공시설물이나 민원서류 및 제증명 발급업무 등으로 피해를 본 경우 반드시 소관부서에 문의 후 보험사고 접수를 해 그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청주=정태희 기자 chance091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신진서 9단, LG배 16강 진출
  2.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내가 치는 공은 왜 안맞을까? 스윙시 어드레스 포지션을 알려드립니다.
  3. 대전문화재단 차기 이사 구성 위한 임추위 불발 왜?
  4. 대전 서구 아파트서 흉기사고로 2명 사망·1명 의식 불명
  5. 대전성모병원 ‘마취 적정성 평가’ 100점 만점 1등급
  1. [오늘날씨] 6월 4일(목) 전국 한낮 무더위, 대구 35도까지 “폭염 수준까지 올라요”
  2. 한화이글스, 홈 3연전 ‘호국보훈 시리즈’ 진행
  3. 체육계, 코로나19 연기된 소년체전 9월 개최 고민
  4. 징계없이 사퇴한 대전문화재단 대표… 대전시 봐주기 논란
  5. [새책] 남해가 쓰고 시인이 받아적은 시편들…'남해, 바다를 걷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