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나소열, 장항산단을 생태산업특구로 만들 것

더불어민주당 나소열, 장항산단을 생태산업특구로 만들 것

  • 승인 2020-04-01 13:04
  • 수정 2020-04-01 13:04
  • 나재호 기자나재호 기자
더불어 나소열, 기자간담회


더불어민주당 나소열 후보는 1일 "장항국가생태산업단지가 산업특구로 지정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나 후보는 또 "국립생태원, 국립해양생물자원관과 연계한 브라운필드 사업을 더해 기업유치가 용이할 수 있도록 경쟁력을 갖춰 일반 기업뿐만아니라 연구개발 기능의 공공기관도 적극 유치해 명실상부한 국내 유일의 생태산업 특구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나 후보는 이날 서천지역 기자간담회를 통해 이같이 밝히고 "코로나19로 고통받는 지역 소상공인과 자영업, 농.어민들을 위한 정책도 꼼꼼하게 살펴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정부와 지자체가 합심해 합리적인 지원책이 마련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또 "조용하고 검소한 선거운동을 할 계획으로 로고송을 틀지 않고 사람이 많이 모이는 합동유세와 개소식, 출정식을 하지 않겠다"며 "코로나19로 아픔을 겪는 주민 정서를 감안해 요란한 선거운동을 최대한 자제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선거의 의미에 대해서도 나 후보는 "이번 선거는 서천과 보령의 잃어버린 8년을 되찾는 선거"라며 "현장에서 만난 많은 지역민들께서 '8년 동안 무엇을 했나'라며 현 의원의 의정활동에 대해 의문을 제기하고 있고 그동안 메스컴을 통해 비춰진 국회의 정쟁속에서 자주 등장하는 지역 대표를 보며 과연 지역민들은 어떤 생각을 했을지 짐작이 가는 대목"이라고 상대후보를 겨냥했다.

나 후보는 "지역을 위해 일할 일꾼을 뽑는 선거에서 아직도 철지난 색깔론을 들먹이고 가뜩이나 코로나19로 얼어붙은 주민들의 마음은 아랑곳 않고 체제전쟁이란 극단적인 구호로 선거판을 호도하고 있다"며 "구태의연한 구시대적 선거운동에서 벗어나 인물과 정책으로 정정당당한 대결을 펼쳐야 한다"고 말했다.서천=나재호 기자 nakija200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날씨] 안개 자욱한 아침… 낮 최고기온도 '23도' 수준
  2. 대전시립연정국악원, 6월부터 오프라인 공연
  3. 대전하나시티즌, ‘홈 첫 승. 4경기 연속 무패’를 노린다
  4. [박하림의 골신 따라집기]좋은 루틴이 좋은 샷을 만든다
  5. 대전시 지역서점 활성화 예산 불발… "지역서점 50% 줄파산 위기"
  1. [날씨] 오후부터 내리는 비… 대전은 27일 새벽에 그쳐
  2. 기업구단 전환 대전시티즌 예산 60억원 활용여부 촉각
  3. [오늘날씨] 5월 25일(월) 전국 맑고 따뜻, “점점 더워져요”... 금요일 28도까지 올라
  4. [포토 &] 후 아 유?
  5. 이종욱 건양대병원 교수 '약물내성 확인용 소변 검출키트' 특허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