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일종 후보, 방역과 도심정화 활동으로 선거운동 시작

성일종 후보, 방역과 도심정화 활동으로 선거운동 시작

공식 출정식 생략하고 선거운동원들과 함께 방역활동·도심정화 활동 나서

  • 승인 2020-04-02 11:56
  • 수정 2020-04-02 11:56
  • 임붕순 기자임붕순 기자
성일종후보 방역사진추가
공식 출정식 생략하고 선거운동원들과 함께 방역활동·도심정화 활동 나선 미래통합당 성일종 후보측 관계자들
성일종 후보 방역과 도심정화 활동으로 선거운동 시작1
성일종 후보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
성일종 후보 방역과 도심정화 활동으로 선거운동 시작2
공식 출정식 생략하고 선거운동원들과 함께 방역활동·도심정화 활동 나선 미래통합당 성일종 후보측 관계자들


성일종 국회의원 후보(미래통합당, 서산시·태안군)는 공식선거운동 기간 첫날인 2일 "공식선거운동 개시를 선언한다"고 밝히며 출정식을 생략하고 조용한 선거운동을 시작했다.

성 후보는 아침 8시 서산시청 앞 로타리, 8시 40분 태안여고 앞 로타리에서 각각 공식 선거운동 개시를 선언한 후 선거운동원들과 함께 방역활동·도심정화 활동에 나섰다.

대부분 후보들이 공식 선거운동 첫 날에는 선거운동원들은 물론 지지자들을 대거 집결시켜 세 과시를 하는 것이 통상적 관례였다. 하지만 성 후보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국민들이 고통 받고 있는 점을 고려하여 출정식을 생략하고 조용히 선거운동을 시작한다"고 말했다.

국민의례와 성 후보의 간단한 인사를 끝으로 약식 출정식을 마친 후 미래통합당 소속 기초·광역 의원들은 방역활동을 시작하였고, 선거사무원들은 거리정화 활동에 나섰다.

성 후보는 인사말에서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국민 여러분이 고통과 시름에 빠져 있는 이 시기에 상대방 비방은 지양하자"며, "이번 선거는 남은 13일 선거운동 기간 만이라도 유권자에게 희망을 주는 정책선거를 제안한다"고 밝혔다.

또한, 성 후보는 "내 건강이 곧 가족과 주민 여러분의 건강"이라며 자가문진표를 작성해 선거운동원 전원의 체온 및 컨디션을 매일 체크토록 하였다.

한편, 성 후보는 첫 일정으로 보훈회관과 노인회를 방문해 조문호 서산시 보훈단체협의회장, 우종재 서산시 노인회장, 이용희 태안군 노인회장을 예방하고 공식선거운동 시작을 알렸다.
서산=임붕순 기자 ibs9900@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체육계, 코로나19 연기된 소년체전 9월 개최 고민
  2. 징계없이 사퇴한 대전문화재단 대표… 대전시 봐주기 논란
  3. [새책] 남해가 쓰고 시인이 받아적은 시편들…'남해, 바다를 걷다'
  4. 한화이글스, 홈 3연전 ‘호국보훈 시리즈’ 진행
  5. [오늘날씨] 6월 4일(목) 전국 한낮 무더위, 대구 35도까지 “폭염 수준까지 올라요”
  1. [영상]대전하나시티즌 키다리 아저씨(?)의 인터뷰 중독
  2. 현충원 주변 도로 임시버스전용차로 운영한다
  3. 대전 유성 구즉초 등교길에 장송곡... 학부모들 “해도 너무하다”
  4. [날씨] 전국적 폭염주의보 시작… 대전·세종·충남 낮 최고기온 31도
  5. [대전기록프로젝트] 뼈대 드러내는 소제동, 깊어지는 원주민의 한숨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