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다문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이겨내는 방법

[홍성다문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이겨내는 방법

  • 승인 2020-04-06 16:33
  • 수정 2020-04-06 16:33
  • 신문게재 2020-04-06 11면
  • 유희성 기자유희성 기자
무한(우한)페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를 이겨내려면 힘을 모아야 한다.

박테리아 침투로 발병한 병은 항생제로 치료할 수 있다고 하지만 바이러스 침투로 발병한 병은 약이 없어서 치료할 수가 없다고 한다. 우리 몸이 가지고 있는 면역력을 높여서 몸 스스로가 치료하도록 하는 수밖에 없다고 한다.

그리고 바이러스는 깨끗하고 건조한 공기 중에서는 생존하지 못한다고 한다. 영하의 날씨에서는 장기간 생존하지만 날씨가 더워지는 늦봄이나 여름이 되면 생존할 수 없어서 각종 바이러스 침투로 생기는 질병이 사라지는 이유가 여기에 있다고 한다.

코로나 바이러스는 인간에게 침투해 발병한 바이러스의 일종이라고 하니 우리 몸의 면역력을 최상화 시켜 우리 몸속의 유전자 자체가 바이러스를 퇴치하게 하는 것이 최선의 예방법이고 치료법이라고 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우선 밤 10시 전에 취침해 7~8시간의 충분한 수면을 취해야 한다. 음식물로는 비타민A가 많은 녹황색 채소와 고구마를 많이 먹고, 비타민C가 많은 귤, 사과, 대추, 딸기, 레몬, 오렌지 등 신 과일을 매일 섭취하고, 비타민E가 많은 견과류, 콩나물, 녹두나물, 시금치, 양배추 등을 충분히 섭취하고 요리 시 기름은 카놀라 기름이나 콩기름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고 한다. 하루에 8컵 이상의 물을 마시면 바이러스를 없애는데 최고이며 술, 담배, 커피, 마약류는 단호히 끊는 게 좋다고 한다.

겨울철 코로나 바이러스 발병이 되는 이유가 비타민D의 결핍과 관계가 있다는 연구보고가 있다. 그러므로 햇빛 가운데 운동하거나 겨울철에는 햇빛 드는 창가에서 활동하는 것이 좋고 말린 채소와 말린 과일들을 먹는 것이 도움이 된다고 한다.

세제를 통해 손을 씻을 경우 비누 거품을 내 곧바로 씻으면 바이러스가 죽지 않으니 손에 거품을 내고 최소한 20초 이상 있다가 물로 씻어내야 바이러스가 죽는다고 한다.

모두 이 시기를 잘 극복하고 건강하길 바란다.

한영란 명예기자(중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단재 신채호 선생 대전 최초 추모제 '내의연결사심' 숭고한 뜻 새겼다
  2. 황선홍, FA컵 첫 승 했지만 가야할 길 멀다. 서울과는 만나고 싶어
  3. 시티즌, FA컵 첫 경기서 춘천에 3-0대승! 3라운드 진출
  4. [오늘날씨] 6월 7일(일) 전국 맑고 무더위, 낮 최고 32도... “자외선 차단 꼭 하세요”
  5. 천안서 계모에 의해 가방서 숨진 9살 추모 이어져
  1. 대전하나시티즌 춘천에 3-0대승! FA컵 3라운드 진출
  2. 성남시 코로나 확진자, 업무차 대전 방문 '대전시 감염차단 즉각조치'
  3. [날씨] 아침 '안개'·오후엔 '폭염' 주의보… 체감기온 31~33도
  4. [주간날씨 예보] 월·화 '폭염특보' 예상… 수요일부턴 비소식 가능성
  5. 아산시, ㈜톱텍과 150억원 규모 마스크 생산 투자 MOU 체결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