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피해 긴급 생활안정자금 접수 시작

코로나19 피해 긴급 생활안정자금 접수 시작

6일부터 신청·접수, 생년월일에 따라 요일별 5부제 적용

  • 승인 2020-04-07 07:44
  • 수정 2020-04-07 07:44
  • 박승군 기자박승군 기자
당진시청13


당진시는 6일부터 코로나19로 직접적인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과 실직자 등을 대상으로 긴급 생활안정자금 신청 접수를 시작했다.

소상공인 지원은 사업체 대표자의 주소지가 시이며 지난해 매출액이 3억 원 이하로 올해 3월 매출액이 지난해 3월보다 20% 이상 감소한 경우에 업체당 100만 원을 지원하며 지난해 3월 이후 개업한 경우에는 신규 개업일의 익월 매출액보다 올해 3월 매출액이 20% 이상 감소했거나 올해 2월 23일부터 3월 31일 사이에 폐업한 경우에도 지원 대상이 될 수 있다.

신청기간은 6일부터 이달 24일까지로 합덕, 송악, 석문, 대호지, 정미, 면천, 순성, 우강, 신평, 송산 지역은 해당 읍면행정복지센터 회의실에서 접수 가능하며 고대면과 당진1,2,3동은 거주자는 고대 트레이닝센터로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방문하면 된다.

시는 많은 사람들이 한꺼번에 몰릴 것을 우려해 출생연도 끝자리를 기준으로 요일별 5부제를 적용해 접수를 실시하지만 오는 22일부터 24일까지는 5부제를 적용하지 않고 미신청자에 대해 일괄 신청 받을 예정이다.

또한 실직자 긴급 생활안정자금 지원은 기준 중위소득 80%이하이면서 코로나19로 인해 올해 2, 3월에 실직한 근로자 또는 휴직·휴업·폐업한 근로자를 대상으로 가구당 100만 원의 당진사랑상품권을 지원하고 6일부터 일자리종합지원센터에서는 상시 접수하며 8일부터는 대호지·정미면을 시작으로 읍면동별로 분산해 임시 창구를 운영한다.

긴급 생활안정자금에 대한 지원기준 및 신청방법, 구비서류 등 자세한 사항은 시 홈페이지 고시·공고를 참고하면 된다.

한편, 시는 시내버스 및 택시업계 등의 운수업체 긴급 생활안정자금에 대해서는 일괄로 접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당진=박승군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KBO 김제원 기록위원, 리그 2500경기 출장 '-1'
  2. [날씨] 낮 기온 30도까지 올라… 세종·천안·공주 오후 소나기
  3. [영상]개표의혹, 선거부정 논란! 4년전 표창원이 대전서 던진 뼈 있는 한마디
  4. "임영웅의 팬클럽도 영웅" 임영웅 국내·외 팬클럽 포천서 선행 이어가
  5. [날씨] 안개 가득한 서해안… 오후부터 주말까진 맑고 더워
  1. 대전하나시티즌 종료 직전 극적인 동점골 경남에 2-2무승부
  2. 황선홍-설기현 2002월드컵 레전드 대결, 무승부
  3. [오늘날씨] 5월 30일(토) ‘부처님오신날’ 봉축행사일, 초여름 더위 “강한 자외선 차단하세요”
  4. 대전현충원, 제65회 현충일 참배객 편의 계획 발표
  5. 군수사령부, 군 급식 예산 조기집행 한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