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정석래, 보수 대 결집을 위해 '김동완' 지지선언

당진 정석래, 보수 대 결집을 위해 '김동완' 지지선언

문재인 정부의 실정과 경제 패망의 책임을 묻고 심판해야

  • 승인 2020-04-07 08:34
  • 수정 2020-04-07 09:02
  • 박승군 기자박승군 기자
KakaoTalk_20200407_081539488
기자회견 중인 정석래 총괄위원장


미래통합당 당진 선거대책위원회는 6일 당진시 예비후보로 출마해 바람을 일으키며 선전했으나 아쉽게 탈락한 정석래 전 예비후보가 기자회견을 열고 보수 대 결집과 김동완 후보 지지 입장을 밝히며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을 수락했다.  

이로써 미래통합당 당진시 김동완후보 선거캠프는 정석래 총괄선거대책위원장 체제가 되면서 탄력을 받게 돼 4.15총선 승리에 한층 더 다가서며 분위기가 뜨겁게 달궈졌다.

정석래 위원장은 미래통합당 당진시 국회의원 후보 경선에서 김동완 후보와 경쟁을 했으나 여론조사에서 김 후보가 공천을 받게 되자 자숙의 시간을 가졌다.

하지만 미래통합당 당진시 국회의원 공천에서 컷오프된 정용선후보가 탈당 후 무소속으로 출마하는 것을 보면서 "보수가 하나로 뭉쳐 싸워야하는 이 중요한 시기에 분열되는 것을 본 당원 및 지인들의 전화를 받으며 마음이 편치 못했다"며 "저 정석래가 당진의 보수 대 결집을 위해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는 것이 당을 수년간 지켜온 도리라 생각하고 김 후보를 적극적으로 도와주기 위해 선거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을 맡기로 결심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지금 대한민국은 문재인 정부가 들어서면서 경제파탄, 외교 무능, 부정부패, 울산시장 선거 개입 등 국정농단이 드러나고 있고 코로나19 초기대응도 미숙한 대처로 국민들의 피해가 커지고 있다"며 "문제인 정부에 맞서 싸울 능력있는 김동완 후보를 도와 이번 4.15총선에서 미래통합당이 승리하는데 불쏘시개가 되겠다"고 밝혔다.

이어 김종식 선대위원장은 "보수의 분열을 조장하면 지역을 이끌 지도자가 될 수 없다"며 "오늘 어렵게 선대위에 합류한 정석래 총괄위원장의 결단에 경의를 표하며 보수 세몰이에 힘차게 전진하자"고 환영했다.

한편, 김동완 후보는 "경선 경쟁자였던 정석래 위원장의 통큰 결단으로 오늘 가장 중요한 선거 분수령을 넘게 된 것에 감사드린다"며 "꼭 당선으로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당진=박승군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기록프로젝트] 골목길, 그리고 마지막 인사
  2. 고(故) 최숙현 선수, 대전시청 소속 동료에게도 "같이 고소하자" 요청
  3. 대전하나시티즌 새로운 해결사 윤승원, FA컵 충분히 좋은 결과 기대한다!
  4. 한남대 회화전공 심유나 학생 "골령골, 전쟁은 과거 아닌 현재"
  5.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2위 재진입
  1.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2. 대전 을지대학교병원 비정규직 노조 설립
  3.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0승리, 리그 2위로 도약
  4. [새책] 수술받느니 자살을 택할 정도였던 18세기 병원…'무서운 의학사'
  5. 전국체전 연기에 지역 체육계도 '한숨'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