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코로나19 대응 종교시설에 방역용품 배부

예산군, 코로나19 대응 종교시설에 방역용품 배부

- 관내 종교시설 228개소 대상, 수동형소독기와 소독약품 배부 -

  • 승인 2020-04-07 09:02
  • 수정 2020-04-07 09:02
  • 신언기 기자신언기 기자


보도자료01_군청
군청 직원들이 종교시설에 배부할 약품을 들어보이는 모습


예산군은 관내 종교시설 228개소를 대상으로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한 종교시설 방역용품을 배부하고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실천수칙 홍보 등 코로나19 예방관리 및 지도를 실시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지원은 코로나19 사태 장기화 및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한 종교시설 방역 강화 필요에 따른 것으로, 군은 기존의 방역은 유지하면서 추가적으로 종교시설에서 상시적인 자체 방역활동이 가능하도록 수동형 소독기 228개와 소독약품 1309개를 추가 배부했다.

군은 특히 부활절을 맞아 집합예배가 증가할 것으로 판단됨에 따라 기독교 시설에 우선적으로 방역용품을 지원했으며, 배부와 함께 시설의 방역관리를 위해 방역지침 준수사항 이행여부를 확인하고 소독제 희석 및 소독방법을 안내해 자체적으로 관리 할 수 있도록 지도했다.

종교시설의 집합예배 시 준수사항은 ▲출입구 발열 등 이상증상 확인(대장작성) ▲유증상 종사자 즉시 퇴근 ▲이용자 전원 마스크 착용 ▲출입구 등 각처에 손 소독제 비치 ▲참여자 간 간격 1∼2m 유지 ▲집회 전후 소독 및 환기(대장작성) ▲단체 식사 제공 금지 ▲감염관리 책임자 지정 및 출입자 명단 작성 등 8가지 사항이다.

군 관계자는 "예산군이 지금껏 차분히 코로나19에 대응해 올 수 있었던 것은 군민들의 높은 의식수준과 서로를 배려하는 공동체 정신 덕분이었다"며 "지역사회 감염 방지를 위해 협조해주시는 종교시설에 감사의 말씀을 드리고 오는 19일까지 연장된 2주간의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에도 앞장서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예산=신언기 기자 sek51@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날씨] 안개 자욱한 아침… 낮 최고기온도 '23도' 수준
  2. 대전시립연정국악원, 6월부터 오프라인 공연
  3. 대전하나시티즌, ‘홈 첫 승. 4경기 연속 무패’를 노린다
  4. [박하림의 골신 따라집기]좋은 루틴이 좋은 샷을 만든다
  5. 대전시 지역서점 활성화 예산 불발… "지역서점 50% 줄파산 위기"
  1. [날씨] 오후부터 내리는 비… 대전은 27일 새벽에 그쳐
  2. 기업구단 전환 대전시티즌 예산 60억원 활용여부 촉각
  3. [오늘날씨] 5월 25일(월) 전국 맑고 따뜻, “점점 더워져요”... 금요일 28도까지 올라
  4. [포토 &] 후 아 유?
  5. 이종욱 건양대병원 교수 '약물내성 확인용 소변 검출키트' 특허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