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의 '지역업체 인센티브' 외면받나... 곳곳 대형사 독식 조짐

대전시의 '지역업체 인센티브' 외면받나... 곳곳 대형사 독식 조짐

지역업체 활성화 제도 불구 외지 대형업체 두 곳 지역사 배제한 컨소시엄 계획
특정 대형업체는 강화된 제도 따라 지역사와 사업권 도전 검토... '각양각색'
조합 "최적의 조건 제시한 곳 사업권에 가장 가까울 것"

  • 승인 2020-04-07 16:48
  • 수정 2020-04-07 16:48
  • 신문게재 2020-04-08 7면
  • 김성현 기자김성현 기자
2020032501002434900108262
대전시가 세 차례나 수정할 정도로 의욕적으로 내놓은 지역업에 참여 인센티브 개선안.
대전시가 의욕적으로 내놓은 '지역업체 참여 용적률 인센티브' 제도에도, 외지의 대형 건설사들의 ‘독식’ 조짐이 곳곳에서 나타나고 있다.

지역 업체와의 상생을 위해 세 번씩이나 수정한 개선안이지만, 브랜드를 앞세운 외지 건설사와 일부 정비사업조합으로부터 외면받는 신세로 전락할 우려가 커지고 있다.

일부 사업장에서 지역 업체가 또 다른 외지의 대형 건설사와 손을 잡고, 지역 기업을 꺼리는 특정 건설사의 독식에 맞서려는 움직임이 감지되는 것도 이와 무관치 않다.

대표적인 곳은 동구 대동 4·8구역 재개발사업지다. 조합은 현재 시공사 선정을 위한 절차를 밟고 있다. 오는 10일 대의원회를 열어 시공사 선정 등 10가지 안건을 처리하고 향후 시공사 선정 등의 계획을 수립한다. 시공사 현장설명회는 오는 17일 열릴 예정이다.

이곳은 외지의 대형 건설사와 지역 업체 모두 사업권 도전을 위해 바쁘게 움직이고 있다.

우선 외지의 대형업체 두 곳은 강화된 '지역 업체 참여 용적률 인센티브' 제도에도 불구하고 지역 업체를 배제한 컨소시엄 구성을 준비 중이다. 파격적인 제도 개선에도 외지의 대형업체가 ‘독식’ 계획을 세운 것에 대해 지역 건설업계에선 다소 의아하다는 반응이다.

지역 건설업계 관계자는 "현재 대형 건설사 두 곳이 지역 업체를 배제한 채 손을 잡고 준비 중인으로 안다"며 "지역사가 참여만 해도 용적률 혜택을 받고 분명 이익이 되는데, 혼자 다 해먹겠다는 건 의아하다. 대전시 입장도 난처할 것 같다”고 말했다.

2019012001001652800073561
이러다 보니, 또 다른 대형 건설사가 지역 업체와 컨소시엄을 구성하는 방안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비업계 관계자는 "대전 재개발사업 시장에서 두각을 보이고 있는 대형 건설사가 지역 건설사와 손을 잡는다는 얘기가 나오고 있다며 "성사되면 용적률 인센티브 강화에 따라 유리한 위치를 선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브랜드를 내세운 대형 건설사가 지역 건설사와 컨소시엄을 구성하는 게 가장 이상적이며 조합의 이익도 높일 수 있다”며 “인센티브뿐 아니라 인허가 절차 등을 감안하면 플러스 요인이 많을 것"이라고 했다.

이와 관련, 대동 48구역 조합 관계자는 "대형사와 지역사가 손을 잡은 형태가 가장 이상적인 건 맞다. 다만 조합원들의 의견이 중요하기 때문에 일반경쟁입찰을 진행해 최고의 조건을 제시한 곳이 유리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한편 대동4·8구역 재개발 사업은 대전 동구 동대전로 124번길 22(대동) 일대 13만7794㎡에 공동주택 2679세대를 짓는 사업이다.

대동 오거리와 지하철 대동역, 트램(예정) 등이 인접해 있고, 대전역과 대전복합터미널, 대전 IC 등도 가까워 교통 인프라가 강점으로 꼽히고 있다. 인근에 대동초와 자양초, 충남중과 우송중, 한밭여중, 대전여고, 우송고, 우송대와 대전대 등이 있고, 도시재생 사업인 대동 '우리동네 살리기' 사업도 진행 중이다.
김성현 기자 larczard@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의 선두 수성전이 시작됐다. 경남 제물로 5경기 무패 도전
  2. 대전을지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 5년 연속 1등급
  3. 대전시체육회 ‘생활체육프로그램 개발·보급사업’ 운영
  4. 대전시체육회 이승찬 회장, 출연금 활용 '역점사업' 본격화
  5. 태안 밀입국자 6명 아닌 8명이었다
  1. [새책] 111개의 전생을 가진 남자의 이야기…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기억'
  2. [영상]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스윙시 올바른 팔동작과 기본 포지션
  3. [새책] 질문이 보여주는 생각의 힘… '허튼 생각 : 살아간다는 건 뭘까'
  4. [한줄서가] 어떤 남자를 스치다, 우리도 대한민국의 국가대표다, 두려울 것 없는 녀석들 등
  5. [홍석환의 3분 경영] 지인의 급한 부탁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