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EZ 3차원 공간정보서비스, 올 하반기 외국어 서비스 개시

IFEZ 3차원 공간정보서비스, 올 하반기 외국어 서비스 개시

인천경제자유구역을 입체적으로 열람 '효과'
별도 프로그램 없이 전 세계에서 이용 가능

  • 승인 2020-04-10 16:54
  • 수정 2020-04-10 16:54
  • 주관철 기자주관철 기자
200410 관련 이미지 3(IFEZ3차원공간정보서비스)
IFEZ3차원공간정보서비스 이미지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구석구석을 입체적으로 열람하면서 다양한 정보를 얻을 수 있는 'IFEZ 3차원 공간정보서비스'가 외국어로도 서비스된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외국인들의 IFEZ 3차원 공간정보서비스 이용 편의를 도모하기 위해 올 하반기 영어와 중국어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10일 밝혔다.

IFEZ 3차원 공간정보서비스는 송도·영종·청라국제도시의 현재와 과거 12년 동안의 자료를 3D, 2D, 항공-VR 등으로 구축해 개발계획과 매각대상 토지, 연속지적도 등 다양한 정보와 연결해 입체적으로 열람할 수 있는 서비스다.

이용자들이 별도의 프로그램 설치 없이 전 세계 어디서나 때와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컴퓨터, 태블릿, 모바일 등을 이용해 기초자료를 얻을 수 있고, 3차원 시뮬레이션 등 다양한 콘텐츠도 활용할 수 있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현재 누적 서비스 이용자는 전 세계 71개국, 21만7천여 명으로 처음 서비스를 개시한 2017년(6만3000여명) 대비 3배 이상 증가했으며, 2018년(52개국, 11만5000여명)과 비교해도 10만명 이상 증가하는 등 이용자들이 꾸준히 늘고 있다.

인천경제청은 전국 최초로 3차원 공간정보서비스를 활용해 건축·경관위원회 3D 입체모형 시뮬레이션 심의를 운영하고 있으며, 3D 입체모형 자료를 원클릭으로 조회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또한, 지난해까지 건축·경관위원회를 통과한 598건의 3D 모델자료를 지난달 초부터 서비스하고 있으며, 올해 진행되는 건축·경관위원회 심의 3D 입체모형도 위원회 개최일 다음 날 공간정보서비스를 통해 공개하고 있다.

아울러 IFEZ 3차원 공간정보서비스는 그 우수성과 활용성을 널리 인정받고 있으며, 지난 해 국토교통부 주관으로 개최된 '2019년 스마트 국토엑스포' 행사에서는 국가공간정보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국무총리 표창을 받기도 했다.

김정호 인천경제청 도시건축과장은 "3차원 공간정보서비스의 외국어 서비스를 통해 해외 이용자들도 보다 편리하게 이용하도록 하는 한편, 필지별 지구단위계획 정보 서비스 등 다양한 콘텐츠도 개발해 정보 제공 확대는 물론 IFEZ 투자유치에도 일조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인천=주관철 기자 jkc052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코로나19 감염 우려속 대전 공공체육시설 33개 완전 개방
  2. [영상]헌혈을 하면 코로나에 감염될 수도 있다(?) 보건복지부가 알려드립니다.
  3. 사물을 보는 예술적 성취… 허상욱 시인 '시력이 좋아지다' 발간
  4. [날씨] 오전 중 '흐림'… 낮엔 맑고 최고기온 27도
  5. 한국전쟁 70주년 대전문화예술인과 융복합 창작물 만든다
  1. [날씨] 오후부터 떨어지는 빗방울… 기온은 30도 육박해 더워
  2. 운암 기념사업회 역사강의·탐방행사 개최
  3. 대전서 '쿠팡 이용자제 분위기'에 대형마트 반사이익?
  4. [편집국에서] 6월의 운세
  5. [새책] 진정한 자신과 마주한 서정희의 삶…'혼자 사니 좋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