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무급휴직 등 근로자 지원

수원시,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무급휴직 등 근로자 지원

  • 승인 2020-04-10 16:45
  • 수정 2020-04-10 16:45
  • 이인국 기자이인국 기자
수원시는 코로나 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무급휴직 근로자, 특수형태 근로종사자(특고), 프리랜서의 고용·생활 안정을 위해 '지역 고용대응 특별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10일 밝혔다.

고용노동부가 주관하는 이번 특별지원사업은 전액 국비 지원 사업으로 무급 휴직 근로자 지원사업과 특고·프리랜서 지원 사업 등으로 진행된다.

무급 휴직 근로자 지원사업 대상은 '코로나 19 심각 단계' 격상 (2020년 2월 23일) 이후 사업이 전부 또는 일부 중단돼 5일 이상 휴업한 관내 50인 미만 사업장 내 고용보험이 가입된 근로자이며, 2020년 기준 중위소득 100% 이하인 근로자가 지원 대상이다.

사업주가 무급휴직 확인서, 근로자 고용보험 가입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고용보험 자격 이력 내역서, 근로자 세대원 건강보험료 납부확인서 등을 첨부해 사업주가 신청할 수 없으면, 근로자가 대신 신청할 수 있다.

특고·프리랜서 지원사업 대상은 ▲방과 후 강사 ▲학습지 교사 ▲교육연수기관 강사 ▲관광 서비스 종사원 ▲보험설계사 ▲건설기계 운전원 ▲대리운전기사 등 코로나19 심각 단계 격상 이후 휴업 등의 사유로 5일 이상 일을 하지 못한 자로 2020년 기준 중위소득 100% 이하인 근로자가 지원 대상이다.

신청일 전 3개월 동안 용역계약서, 위촉서류, 소득금액증명원 등 특고 입증 서류, 노무 미제공 확인서, 건강보험료 납부확인서 등을 첨부해 신청해야 한다.

지원 금액은 일 2만 5000원, 월 50만 원이다. 일하지 못한 일수가 20일을 초과해도 한 달 최대 50만 원까지 지원하며, 오는 13일부터 20일까지 온라인, 전자우편, 우편으로 신청할 수 있다.

방문 신청 기간은 오는 20일부터 24일까지이며, 무급 휴직 근로자는 시청 일자리센터, 특고·프리랜서는 거주지 관할 동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해야 한다.

자세한 내용은 수원시 홈페이지 시정소식에서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사업'을 검색해 확인할 수 있다.


수원=이인국 기자 kuk15@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코로나19 감염 우려속 대전 공공체육시설 33개 완전 개방
  2. [영상]헌혈을 하면 코로나에 감염될 수도 있다(?) 보건복지부가 알려드립니다.
  3. 사물을 보는 예술적 성취… 허상욱 시인 '시력이 좋아지다' 발간
  4. [날씨] 오전 중 '흐림'… 낮엔 맑고 최고기온 27도
  5. 한국전쟁 70주년 대전문화예술인과 융복합 창작물 만든다
  1. [날씨] 오후부터 떨어지는 빗방울… 기온은 30도 육박해 더워
  2. 대전서 '쿠팡 이용자제 분위기'에 대형마트 반사이익?
  3. 운암 기념사업회 역사강의·탐방행사 개최
  4. [편집국에서] 6월의 운세
  5. [새책] 진정한 자신과 마주한 서정희의 삶…'혼자 사니 좋다'

실시간 주요뉴스